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박근혜 후보, ‘휴대전화 사진찍기’가 부러웠나?

등록 :2012-12-17 12:10수정 :2012-12-17 16:23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1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광장 유세에서 환호하는 지지자들과 입장하며 사진을 찍고 있다. 이때 시간은 오후 3시8분01초였다. 이종근 기자  root2@hani.co.kr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1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광장 유세에서 환호하는 지지자들과 입장하며 사진을 찍고 있다. 이때 시간은 오후 3시8분01초였다. 이종근 기자 root2@hani.co.kr
사회자 “태극기 주머니에 넣고, 휴대전화로 박 후보 사진 찍어달라”
박근혜 새누리당 대통령 후보가 1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몰에서 유세를 벌였다. 박 후보는 입장할 때와 떠날 때 모두 지지자들에 둘러싸여 손을 흔들었고, 젊은 지지자들은 박 후보의 모습을 핸드폰으로 사진찍는 모습이 목격됐다.

하지만 이 날 유세 모습은 현장을 취재한 사진기자에게 여느 유세와 다른 점이 감지됐다. 박 후보 주변에서 밝은 표정으로 휴대전화로 사진을 찍은 젊은이들이 ‘우연히도’ 박 후보 입장 때와 퇴장 때 모두 동일했다는 점이다.

젊은이들이 넘쳐대는 다른 후보들의 유세장과 달리, 박 후보의 유세에는 장년층과 노년층이 많다. 이날도 사회자는 태극기를 흔들어대는 장년층에게 “태극기는 호주머니에 넣고 손을 머리 위로 들어 손뼉을 쳐달라”거나 “휴대전화를 꺼내 박 후보의 사진을 찍어달라”는 등의 요구를 하기도 했다.

이날 새누리당에서는 이런 분위기를 만회하려는 의도였는지, 과한 연출을 한 듯 보였다. 들어올 때 박 후보와 함께 휴대전화로 사진을 찍던 지지자들이 잘못 찍었는지, 퇴장할 때도 같은 사람들이 연단으로 올라와 환호하며 후보와 다시 사진을 찍는 장면이 연출됐다.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1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광장 유세를 마친 뒤 환호하는 지지자들과 사진을 찍고 있다. 박 후보가 입장할때 사진을 찍었던 사람들이 여전히 박 후보와 함께 사진을 찍고 있다. 이때 시간은 3시50분33초였다. 이종근 기자  root2@hani.co.kr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1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광장 유세를 마친 뒤 환호하는 지지자들과 사진을 찍고 있다. 박 후보가 입장할때 사진을 찍었던 사람들이 여전히 박 후보와 함께 사진을 찍고 있다. 이때 시간은 3시50분33초였다. 이종근 기자 root2@hani.co.kr

박 후보가 코엑스몰에 입장할 때의 사진(15일 오후 3시08분01초·위)에 등장해 스마트폰으로 박 후보와 사진을 찍는 후보 주변의 젊은이들과 퇴장할 때(15시50분35초·아래) 젊은이들이 같은 게 사진기자의 렌즈에 포착됐다.

자발적으로 휴대전화를 들어 역사를 기록하는 다른 후보들의 유세 현장이 부러웠던 것일까, 아니면 장년층들로만 가득한 유세장의 분위기를 반값이라도 하려고 했던 것일까. 기자는 박 후보 유세에서의 일어난 ‘우연의 일치’에 대해 알 수 없다. 다만, 보고 기록할 뿐이다.

이날 유세에서는 <한국방송> 전국노래자랑의 사회자 송해씨가 나와 지지 연설을 한 뒤 박 후보와 인사를 나눠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종근 기자 root2@hani.co.kr

<한겨레 인기기사>

박근혜 “그래서 대통령 되려고 하잖아요” 반복
‘십알단’ 리더 윤 목사 녹취록 들어보니…
“1학년이 불량식품 먹으며 초딩 2학년 문제집 풀면, 전과2범?”
도올 “또 당할 셈인가? 투표로 부패·사악한 정권 바꿔라”
이외수, 새누리 광고 조작에 “조작이 생활화된 정당”
박근혜 후보, ‘휴대전화 사진찍기’가 부러웠나?
[화보] 박근혜 “저분들 토론회 보셨냐”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단독] 경북대, ‘정호영 자녀 입시비리’ 본조사 시작도 안 했다 1.

[단독] 경북대, ‘정호영 자녀 입시비리’ 본조사 시작도 안 했다

[단독] 통째 누락·3천명이 48명 둔갑…간접고용 ‘엉터리 자율공시’ 2.

[단독] 통째 누락·3천명이 48명 둔갑…간접고용 ‘엉터리 자율공시’

대통령실 ‘MBC 때리기’에…보도 기자 ‘좌표’ 찍어 사이버테러 3.

대통령실 ‘MBC 때리기’에…보도 기자 ‘좌표’ 찍어 사이버테러

600년간 물에 잠겼던 불상이 바깥으로…가뭄이 바꾼 세계 4.

600년간 물에 잠겼던 불상이 바깥으로…가뭄이 바꾼 세계

성매수 커뮤, 하루 1600건 후기 쏟아지는데…범죄자백 방치? 5.

성매수 커뮤, 하루 1600건 후기 쏟아지는데…범죄자백 방치?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