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탑기사

국회가 허용한 ‘생협 공제사업’, 12년째 표류 책임은?

국회가 허용한 ‘생협 공제사업’, 12년째 표류 책임은?

“국회의원으로서 송구하다. 여당 의원으로서 더욱 그렇다. 11년 전 소비자생활협동조합법(생협법) 개정으로 공제사업의 길이 열렸는데 아직 ‘상상’의 단어에 머물러 있다.” 지난 9월8일 생협 공제사업 시행방안 ...

광고

날씨

기사리스트

HERI 칼럼

기후위기

ESG

사회정책

HERI 쟁점진단

사회적금융

사회적경제

한겨레 많이 보는 기사

MZ “이재명, 유능한데 일방적일 듯…윤석열, 무능하고 준비 안돼” 1.

MZ “이재명, 유능한데 일방적일 듯…윤석열, 무능하고 준비 안돼”

신규 확진 5266명, 위중증 733명…또 역대 최다 2.

신규 확진 5266명, 위중증 733명…또 역대 최다

조동연, 사생활 논란에 “도전할 기회조차 허락받지 못하는 건가” 3.

조동연, 사생활 논란에 “도전할 기회조차 허락받지 못하는 건가”

[ESC] 밥이면서 곧 안주…안주계의 거성 ‘간짜장’ 4.

[ESC] 밥이면서 곧 안주…안주계의 거성 ‘간짜장’

이준석 만난 천하람 “서울로 빈손으로 올라갈 생각 없어 보여” 5.

이준석 만난 천하람 “서울로 빈손으로 올라갈 생각 없어 보여”

광고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