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정치일반

이재명, 아들 ‘불법 도박’ 인정 …“아들 잘못에 사죄”

등록 :2021-12-16 09:20수정 :2021-12-16 09:24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지난 15일 오후 서울 동작구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을 현장방문해 보라매병원 임원진으로부터 코로나19 대응 현황 보고를 받고 있다. 보라매병원은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코로나19 대응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지난 15일 오후 서울 동작구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을 현장방문해 보라매병원 임원진으로부터 코로나19 대응 현황 보고를 받고 있다. 보라매병원은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코로나19 대응을 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16일 아들의 불법 도박 의혹을 인정하며 “아들의 잘못에 대해 사죄의 말씀 드린다”고 사과했다.

이 후보는 이날 입장문을 내어 “언론 보도에 나온 카드게임 사이트에 가입해 글을 올린 당사자는 제 아들이 맞다”며 “제 아들의 못난 행동에 대해 실망했을 분들에게 아비로서 아들과 함께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며 이렇게 적었다.

앞서 <조선일보>는 이 후보의 장남 이아무개(29)씨가 2019~2020년 상습적으로 불법 도박을 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고 보도했다. ‘이기고싶다’는 닉네임의 이 누리꾼은 지난 2019년 1월부터 지난해 7월까지 국외에 서버를 둔 한 온라인 포커 커뮤니티 누리집 게시판에 200여개의 글을 적었다고 전했다. 그는 온라인 포커 머니 구매·판매 글을 100여건 올렸고 서울과 경기도의 불법 도박장을 방문했다는 글도 올렸다고 한다.

이 후보는 “아들이 일정 기간 유혹에 빠졌던 모양”이라며 “부모로서 자식을 가르침에 부족함이 있었다”고 사과했다. 이어 “아들도 자신이 한 행동을 크게 반성하고 있다”며 “스스로에 대해 무척이나 괴로워한다. 온당히 책임지는 자세가 그 괴로움을 더는 길이라고 잘 일러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 다시는 이런 일이 생기지 않게 하겠다”며 “치료도 받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조윤영 기자 jyy@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윤, ‘만취운전’ 박순애에 “언론·야당 공격받느라 고생 많았다” 1.

윤, ‘만취운전’ 박순애에 “언론·야당 공격받느라 고생 많았다”

박지현, 당대표 출마 강행 뜻…“비대위원장 될 때 피선거권 얻어” 2.

박지현, 당대표 출마 강행 뜻…“비대위원장 될 때 피선거권 얻어”

윤 대통령, 또 반성 없이 반문 “전 정권에 훌륭한 장관 봤냐?” 3.

윤 대통령, 또 반성 없이 반문 “전 정권에 훌륭한 장관 봤냐?”

권성동, 이준석·배현진 충돌에 “감히 조언 드리고 싶다…” 4.

권성동, 이준석·배현진 충돌에 “감히 조언 드리고 싶다…”

박지현 “당대표 출마 불가? 민주당 지도부, 뭐가 두려운가” 5.

박지현 “당대표 출마 불가? 민주당 지도부, 뭐가 두려운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