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미래&과학미래

코로나19 시대의 새 풍경 ‘아바타 로봇 졸업식’

등록 :2020-05-12 11:35수정 :2020-05-12 11:45

미 대학원, 모바일 로봇으로 온라인 졸업식
졸업생들은 로봇 카메라 통해 현장 지켜봐
미국 애리조나주립대 썬더버드경영대학원의 아바타 졸업식. 애리조나주립대 제공
미국 애리조나주립대 썬더버드경영대학원의 아바타 졸업식. 애리조나주립대 제공

코로나19로 인한 이동제한 조처가 시행되고 있는 미국의 한 대학에서 `아바타' 졸업식이 열렸다.

미 애리조나주립대 썬더버드경영대학원은 11일(현지시각) 모바일 아바타 로봇을 이용해 학생들의 디지털 졸업식을 치렀다고 발표했다. 코로나19가 펼치는 새로운 세상 풍경의 하나다.

산지브 크하그램 학장은 졸업식에서 "여러분들은 코로나19 팬데믹에도 불구하고 대학원을 성공적으로 졸업한 것은 물론 아바타 로봇을 활용한 첫 졸업식을 했다는 사실을 미래세대들에게 이야기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아바타 로봇 졸업생과 기념 촬영.
아바타 로봇 졸업생과 기념 촬영.

이날 졸업식에는 졸업생 143명 가운데 140명이 원격 참석했다. 졸업식장엔 모바일 로봇 6대가 학생들을 대행했다. 학생들의 사진이나 영상을 화면에 띄운 로봇이 각기 순서에 따라 학장 앞으로 이동해 졸업 축하 인사를 받고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학생들은 각기 집에서 로봇에 장착된 카메라를 통해 이 장면을 지켜봤다.

일본 BBT대학의 아바타 로봇 졸업식. 아바타인 제공
일본 BBT대학의 아바타 로봇 졸업식. 아바타인 제공

앞서 지난 4월엔 일본의 BBT(BBT University)란 대학에서도 ‘아바타 졸업식’을 진행한 바 있다. 졸업식에는 일본 아바타인(AVATAR-IN)의 로봇 뉴미(newme)가 이용됐다. 4명의 학생이 온라인으로 참석했다.

곽노필 기자 nopil@hani.co.kr ▶곽노필의 미래창 바로가기

광고

광고

광고

미래&과학 많이 보는 기사

‘한 발로 10초 서기’ 해보면…‘10년 후 사망 위험’ 보인다 1.

‘한 발로 10초 서기’ 해보면…‘10년 후 사망 위험’ 보인다

누리호가 쏴올린 카이스트·서울대 큐브위성, 지상에 응답했다 2.

누리호가 쏴올린 카이스트·서울대 큐브위성, 지상에 응답했다

국제우주정거장, 러시아 없이도 궤도 유지한다 3.

국제우주정거장, 러시아 없이도 궤도 유지한다

갈수록 불행해지는 세계…걱정, 슬픔, 스트레스 역대 최고치 4.

갈수록 불행해지는 세계…걱정, 슬픔, 스트레스 역대 최고치

피싱 메일 몰라?…한국 청소년 ‘디지털 문해력’ OECD 바닥 ‘충격’ 5.

피싱 메일 몰라?…한국 청소년 ‘디지털 문해력’ OECD 바닥 ‘충격’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