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스포츠일반

‘25득점’ 김연경 맹활약…팀은 리그 3연승

등록 :2021-12-01 09:39수정 :2021-12-01 20:10

김연경(왼쪽)이 30일(현지시각)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푸젠과 경기에서 팀 동료와 함께 기뻐하고 있다. 상하이 구단 제공
김연경(왼쪽)이 30일(현지시각)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푸젠과 경기에서 팀 동료와 함께 기뻐하고 있다. 상하이 구단 제공

김연경(33·상하이)이 경기 최다 득점을 기록하며 팀의 3연승을 이끌었다.

상하이는 지난달 30일(현지시각)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푸젠과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5:15/23:25/25:20/25:19)로 승리했다.

이날 김연경은 25득점을 내며 양 팀 선수 가운데 가장 많은 득점을 기록했다. 상하이는 김연경의 활약에 힘입어 리그 3연승을 내달렸다.

김연경은 랴오닝과 개막전(27일)에 나서 17득점을 기록하며 팀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다음날(28일) 열린 베이징과 경기에는 휴식을 취했다.

김연경은 중국배구협회가 올 시즌 팀 당 외국인 선수 1명만 코트에서 뛸 수 있도록 규정을 바꾼 탓(교체 투입 가능)에 도쿄올림픽 최우수선수(MVP)인 팀 동료 조던 라슨(미국)과 교대로 뛰고 있다.

이준희 기자 givenhappy@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한국 여자 피겨, 4대륙 선수권 2·3·4위 석권 1.

한국 여자 피겨, 4대륙 선수권 2·3·4위 석권

벤투호, 몰도바에 4-0 완승…유럽 팀 상대로 2경기 9골 폭발 2.

벤투호, 몰도바에 4-0 완승…유럽 팀 상대로 2경기 9골 폭발

4시간25분 풀세트 접전…권순우, 세계 14위에 패해 2R 탈락 3.

4시간25분 풀세트 접전…권순우, 세계 14위에 패해 2R 탈락

스위스 슈트렐러 16강전 관중 ‘불쾌’ 4.

스위스 슈트렐러 16강전 관중 ‘불쾌’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골프장에 융자 혜택 준다 5.

캐디·카트 선택 가능한 골프장에 융자 혜택 준다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