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축구·해외리그

손흥민 새 구장 개막축포 “이렇게 좋을 수가…”

등록 :2019-04-04 08:23수정 :2019-04-04 19:12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EPL 32라운드
후반 10분 에릭센 도움받아 왼발 선제골
정규리그 12호, 시즌 17호골째 폭발
토트넘 2-0 완승, 리그 3위로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이 4일 새벽(한국시각) 신축구장인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첫 경기에서 역사적인 첫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경기였다. 토트넘/AFP 연합뉴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이 4일 새벽(한국시각) 신축구장인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첫 경기에서 역사적인 첫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경기였다. 토트넘/AFP 연합뉴스
골이라고 다 똑같은 골이 아니다. 언제 어느 상황에서 터뜨렸느냐에 따라 그 가치는 천차만별이다. 새로 지어진 축구장에서 만들어낸 첫골이라면 가히 기념비적이라 할 수 있다.

토트넘 홋스퍼가 10억파운드(1조5000억원)의 건설비를 들여 만든 새 구장에서 ‘쏘니’ 손흥민(27)이 처음으로 골문을 갈라 구단 축구사에 길이 남게 됐다. 4일 새벽(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2라운드 경기에서다.

이날 4-2-3-1 포메이션에서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후반 10분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연결을 받아 선제골이자 결승골을 폭발시켰다. 에릭센이 상대 진영 왼쪽 중원에서 공을 가로채 연결해주자, 아크 오른쪽 부근에 있던 손흥민은 공을 잡은 뒤 수비수 2명 앞에서 문전 중앙 쪽으로 드리블한 뒤 회심의 왼발슛을 날렸다. 그리고 그의 발을 떠난 공은 상대 수비수 맞고 굴절돼 골문 오른쪽으로 빨려들어갔다.

손흥민이 후반 10분 왼발슛으로 골문을 열고 있다. 토트넘/로이터 연합뉴스
손흥민이 후반 10분 왼발슛으로 골문을 열고 있다. 토트넘/로이터 연합뉴스
손흥민으로선 정규리그 12호골이자, 이번 시즌 17호골이었다. 또 지난 2월14일 도르트문트(독일)와의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3-0 승리) 이후 49일 만에 맛본 골이다. 프리미어리그에서는 2월10일 레스터시티와의 경기(3-1 승리) 이후 5경기 연속 무득점 뒤 나온 골이어서 기쁨은 더했다.

손흥민은 경기 뒤 “새 구장에서 뛰는 것은 정말 믿을 수 없고 놀라운 일이다. 팬들의 함성이 너무 컸다. 여기서 첫골을 넣은 데 대해 동료들과 팬들에게 고맙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토트넘 입단 이후 지난 2015년 9월 기존 홈구장인 화이트 하트레인에서 프리미어리그 데뷔골을 터뜨린 것을 떠올리며 “그렇게 아름답지는 않았지만, 나에게 무척 중요한 골이었다”고 돌아봤다.

새 구장은 애초 지난해 문을 열 예정이었으나 공사가 지연되는 바람에 7차례나 개장이 연기되는 등 우여곡절을 겪었는데 손흥민이 1호 골로 큰 족적을 남기게 됐다.

손흥민 선제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토트넘/AFP 연합뉴스
손흥민 선제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토트넘/AFP 연합뉴스
토트넘은 후반 35분 에릭센이 추가골을 넣으며 2-0으로 이겼고, 최근 5경기 무승(1무4패)에서 벗어났다. 또 21승1무10패 승점 64로 한 경기를 덜 치른 아스널(19승6무6패 승점 63)을 제치고 리그 3위가 됐다.

손흥민은 이날 후반 추가시간 들어 팀 승리가 굳어지자 안방 팬들의 기립 박수 속에 빅토르 완야마와 교체됐다.

김경무 선임기자 kkm100@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괴력’의 손흥민, A매치 이어 토트넘 결승골까지 1.

‘괴력’의 손흥민, A매치 이어 토트넘 결승골까지

이정민의 ‘공격골프’ 5년 만의 우승 통산 9승 2.

이정민의 ‘공격골프’ 5년 만의 우승 통산 9승

스포츠인권연구소 “심석희에 대한 2차 가해 중단하라” 성명서 3.

스포츠인권연구소 “심석희에 대한 2차 가해 중단하라” 성명서

메타버스서 만난 여자프로농구 감독들…선전 다짐 4.

메타버스서 만난 여자프로농구 감독들…선전 다짐

매킬로이, ‘더 씨제이컵’ 우승 피지에이 투어 통산 20승 5.

매킬로이, ‘더 씨제이컵’ 우승 피지에이 투어 통산 20승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