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야구·MLB

도쿄올림픽 대표팀에 최지만·박효준은 없다

등록 :2021-06-14 18:06수정 :2021-07-19 18:38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연합뉴스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연합뉴스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에 국외파는 없다. 최지만(30·탬파베이 레이스)도, 박효준(25·뉴욕 양키스 산하 트리플 A)도 이번 대표팀 최종 명단에 없다.

야구 대표팀 관계자는 14일 오후 〈한겨레〉와 통화에서 “최지만은 공격력이나 1루 수비에서 대표팀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돼 그동안 심혈을 기울여 컨택을 해왔다. 하지만 소속 구단 쪽에서 최종 불가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태극 마크를 꿈꿔온 최지만은 한 달 전까지만 해도 탬파베이 구단으로부터 긍정적 답변을 받았으나 40인 로스터 제외 등의 문제로 최근 차출 불가 입장을 전달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메이저리그 40인 로스터에 포함된 선수는 올림픽 참가를 할 수 없다.

최근 마이너리그에서 좋은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내야수 박효준 또한 후보로 입길에 올랐으나 “국내 선수들 기량보다 나은 것은 없다”는 결론이 내려졌다. 내야 수비의 경우 서로 간 호흡이 중요한데 국내 단체 훈련 때 귀국하지 못하는 것도 이유가 됐다. 박효준이 대표팀에 발탁되면 일본에서 팀에 합류해야만 하는 상황이었다. 야구 대표팀은 7월19일부터 고척 스카이돔에서 모여 단체 훈련을 하게 된다.

한편, 김경문 야구 대표팀 감독은 16일 오전 11시 24명의 최종 엔트리를 발표할 예정이다.

김양희 기자 whizzer4@hani.co.kr
추천인 이벤트 너랑 나랑 '겨리 맺자'
추천인과 추천인을 입력한 신규 정기/주식 후원회원
모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프로당구 피비에이, 파란색 공 사용 ‘무한변신’ 마케팅 1.

프로당구 피비에이, 파란색 공 사용 ‘무한변신’ 마케팅

[이준희의 여기 VAR] 6개팀 감독들도 ‘손절’…기업은행은 어디 숨었나 2.

[이준희의 여기 VAR] 6개팀 감독들도 ‘손절’…기업은행은 어디 숨었나

‘25득점’ 김연경 맹활약…팀은 리그 3연승 3.

‘25득점’ 김연경 맹활약…팀은 리그 3연승

손흥민, 포워드 순위에서 전 세계 6위 평가 4.

손흥민, 포워드 순위에서 전 세계 6위 평가

[이창섭의 MLB와이드] 벌써 6620억원…텍사스가 올해 FA 시장 큰 손 된 이유 5.

[이창섭의 MLB와이드] 벌써 6620억원…텍사스가 올해 FA 시장 큰 손 된 이유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너랑 나랑'겨리 맺자'
좋은 언론을 향한 동행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위에 한겨레 후원을
추천해 주세요.이벤트 참여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