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야구·MLB

송진우 ‘최고령 세이브’ 신기록 꽂았다

등록 :2007-05-31 22:23수정 :2007-05-31 23:38

41살 3개월 15일…박철순 기록 깨
한화, 롯데 꺾고 48일만에 단독 1위
현역 최고령 투수이자 개인통산 최다인 201승을 기록 중인 송진우(한화)가 최고령 세이브라는 또 하나의 기록을 세웠다. 한화는 48일 만에 SK를 2위로 끌어내리고 단독 1위로 올라섰다.

송진우는 31일 부산 사직 롯데전에서 5-2로 앞선 9회초 선발 문동환에 이어 두번째이자 마무리 투수로 나서 3명의 타자를 유격수 땅볼과 삼진, 2루 땅볼로 삼자범퇴시켜 시즌 첫 세이브를 챙겼다. 이로써 송진우는 41살3개월15일이라는 나이로 박철순(OB)이 1996년 7월30일 잠실 LG전에서 세운 종전기록(40살4개월18일)을 갈아치웠다. 송진우는 이날까지 프로통산 201승(143패) 103세이브를 기록했다.

송진우가 팀 승리를 지켜내는 바람에 한화는 롯데를 5-2로 이겨 최근 3연승을 달렸고, 특히 사직구장에서는 11연승을 기록하며 유독 롯데에 강한 면모를 과시했다. 이날 경기에선 선발 문동환이 8회까지 7피안타 6볼넷에도 불구하고 2실점으로 위기관리를 해내 시즌 5승째를 챙겼다. 한화는 1-2로 뒤진 7회 고동진의 적시타로 동점을 만든 뒤, 8회 상대실책과 백재호 고동진의 연속 적시타로 순식간에 3점을 뽑아 승부를 뒤집었다.

한화는 단독 1위였던 지난 4월13일 이후 다시 단독 1위로 올라서는 겹경사도 얻었다. 롯데는 1만여명에 가까운 안방팬들의 성원에도 역전패를 당하며 최근 3연패, 안방경기 7연패의 깊은 늪에 빠졌다.

반면, KIA는 광주 현대전에서 3년차 우완선발 윤석민(21)이 8회 동안 3피안타 1볼넷에 삼진 4개를 곁들이며 무실점으로 잘 던진 데 힘입어 3-0 승리를 거두고 3연패(광주 4연패)에서 벗어났다. 윤석민은 올 시즌 11경기에 선발로 나서 이날까지 평균자책 2.16을 기록하며 이 부문 4위에 오를 정도로 좋은 활약을 펼쳤지만 그동안 팀 타선의 도움을 받지 못해 시즌 3승(7패)에 그치고 있다.

올 시즌 22번의 연장전 중 10차례째 연장전을 벌인 SK는 잠실에서 연장 11회말 김광현이 두산 5번타자 최준석에게 끝내기 안타를 허용하며 4-5로 졌다. SK는 연장전 3승4무3패를 기록했다. 권오상 기자 kos@hani.co.kr

31일 전적

현대 0 000 000 000 000 030 00- 3 KIA

*광주(3004명) <승>윤석민(선발·3승7패) <세>한기주(9회·2패11세) <패>캘러웨이(선발·2승6패)

LG 7 003 020 200 300 001 020 6 삼성

*대구(4291명) <승>정재복(선발·2승1패) <세>우규민(8회·1승14세) <패>브라운(선발·3승3패) <홈>심정수(6회1점·7호·삼성)

한화 5 010 000 130 001 100 000 2 롯데

*사직(9554명) <승>문동환(선발·5승2패) <세>송진우(9회·1세) <패>최대성(7회·3승1패)

SK 4 020 002 000…0 102 000 100…1 5 두산

*잠실(6616명) 시즌 22번째 연장 <승>정재훈(선발·1승1패13세) <패>김광현(9회·1승3패) <홈>이진영(6회2점·3호·SK)

*특이사항

-최준석(두산) 시즌 7번째 끝내기안타

-안경현(두산) 1600경기 출장(8번째)

-김동주(두산) 42경기 연속출루

-SK 시즌 10번째 연장

-KIA 광주 4연패 탈출

-롯데 사직 7연패

-한화 사직 11연승

1일 선발투수

두산 김명제-LG 박명환(잠실)

롯데 최향남-KIA 스코비(사직)

SK 로마노-현대 장원삼(문학)

한화 세드릭-삼성 안지만(대전)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배구선수 첫 육아휴직 ‘생애최고 작전타임’이었죠 1.

배구선수 첫 육아휴직 ‘생애최고 작전타임’이었죠

심석희 “17살 때부터 4년간 조재범 코치가 상습 성폭행” 2.

심석희 “17살 때부터 4년간 조재범 코치가 상습 성폭행”

심석희 변호인 법무법인 세종의 보도자료 전문 3.

심석희 변호인 법무법인 세종의 보도자료 전문

라이벌 넘은 LA 다저스, 애틀랜타와 리턴 매치 치른다 4.

라이벌 넘은 LA 다저스, 애틀랜타와 리턴 매치 치른다

고졸 1년차까지 방출…점점 빨라지는 KBO리그 퇴출시계 5.

고졸 1년차까지 방출…점점 빨라지는 KBO리그 퇴출시계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