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영상] 위안부 할머니의 비극…‘소녀이야기’ 10분만 봐주세요

등록 :2016-01-08 15:26수정 :2016-01-08 16:27

<한겨레>는 지난달 30일 일제의 위안부 시설에 끌려갔던 고 정서운 할머니의 목소리가 담긴 애니메이션 '소녀이야기'를, 김준기 감독의 동의를 얻어 페이스북 한겨레 페이지에 실었습니다.

‘소녀이야기’는 일본 경찰에 끌려간 아버지를 구해주겠다는 이장의 말에 속아, 1937년 인도네시아로 끌려간 정서운 할머니의 실제 이야기를 담고 있습니다. 정 할머니는 인도네시아에서 8년의 지옥같은 시간을 보내고 돌아오지만, 이미 아버지는 세상을 떠난 뒤였습니다.

애니메이션은 2004년 세상을 떠난 정 할머니의 실제 육성으로 제작되었습니다. 일본군에 끌려간 할머니들이 겪었던 아픔과 고통이 더 절실하게 다가옵니다.

‘소녀이야기’를 본 한겨레 페이지 구독자들은 정 할머니의 슬픈 삶에 공감하면서 "영어나 일어 자막이 들어간 버전도 함께 실었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제시해주셨습니다. 이 동영상 게시물은 한겨레 페이지를 통해서만 236만명에게 전달됐습니다. 더 많은 독자분들이 위안부 할머니들의 아픔에 공감하길 바라며 한겨레 누리집 독자들에게도 공유합니다.

김지숙 기자 suoop@hani.co.kr

▶ ‘소녀이야기’ 영문 자막 https://youtu.be/zYjXIye73ks
▶ ‘소녀이야기’ 일어 자막 https://youtu.be/aEm6VYRjmCM

소녀이야기
소녀이야기

한겨레와 함께 걸어주세요
섬세하게 세상을 보고
용기있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식중독 환자 셋 중 둘은 오염된 ‘생채소’ 탓…여름철 샐러드 주의 1.

식중독 환자 셋 중 둘은 오염된 ‘생채소’ 탓…여름철 샐러드 주의

날마다 새 2만 마리 죽이는 유리벽, 스티커로 생명 살리는 ‘새친구들’ 2.

날마다 새 2만 마리 죽이는 유리벽, 스티커로 생명 살리는 ‘새친구들’

인력부족 공수처, 윤석열 등 잇단 수사…정치시비 넘을까 3.

인력부족 공수처, 윤석열 등 잇단 수사…정치시비 넘을까

백신 정량 절반만? 5배나? 오접종 속출…정부 “개선책 마련중” 4.

백신 정량 절반만? 5배나? 오접종 속출…정부 “개선책 마련중”

자대 배치도 승진도 화장실도 ‘불이익’…남성위주 군대서 여군 ‘이중고’ 5.

자대 배치도 승진도 화장실도 ‘불이익’…남성위주 군대서 여군 ‘이중고’

한겨레와 친구하기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의 마음이 번집니다
민주주의를 갈망하는 마음,
환경을 염려하는 마음,
평등을 지향하는 마음...
당신의 가치를 후원으로 얹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