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방송통신대가 내년 1월10일까지 2014학년도 신·편입생을 모집한다. 2014학년도에는 기존 인문·사회·자연·교육과학대학의 22개 학과 외에 금융·서비스학부, 첨단공학부의 두 학부가 신설됐다. 모집 규모는 신입생의 경우 신규 학부 2000명을 포함해 6만3815명과 2·3학년 편입생 7만6010명으로, 총 24개 학과·학부에서 14만여명을 선발한다.

방송대는 고등학교를 졸업한 자 또는 법령에 따라 이와 같은 수준의 학력이 있다고 인정되면 지원이 가능하다. 입시전형에는 별도의 시험이 없으며 신입생의 경우 고등학교 성적으로 선발하며 동점자는 ‘연장자’순으로 뽑는다. 편입생의 경우에는 출신 대학의 성적으로 선발한다. 단, 신규 개설된 금융·서비스학부와 첨단공학부는 산업체 재직자만 지원이 가능하다. 다른 대학의 재직자전형이 3년 이상의 재직 경력을 지원 자격으로 요구하는 것과 달리, 경력기간과 상관없이 지원이 가능한 만큼 20대 초반의 고졸 신입사원들(선취업 후진학자)에게 교육 기회가 넓어졌다는 게 특징이다.

방송대는 4년제 정규 국립대학으로 한 학기 평균 등록금이 일반대학의 10분의 1, 사이버대학의 4분의 1 수준인 30만원대(신규 학부는 60만원대)로 등록금 부담 없이 학업을 이어갈 수 있다.

광고

특히 연간 장학금 수혜자가 8만명에 이르고 장학금 외 교육보호대상자, 기초생활수급권자, 장애학생 등 소외계층을 위한 다양한 학비감면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소득분위 하위 80% 이내에 속하는 지원자들은 한국장학재단에 장학금을 신청할 수도 있다.

광고
광고

지원서 작성과 제출은 방송대 누리집(www.knou.ac.kr)에서 가능하며 인터넷 사용이 곤란한 경우 방송통신대를 방문하면 지원서 작성 도움을 받을 수 있다. 합격자 발표는 1월29일이다. 입학상담은 1577-2853로 하면 된다.

윤병준 학생처장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