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교육

전교조, 대선 후보에 “수능 자격고사화, 현장실습 폐지” 공약 요구

등록 :2022-01-18 14:45수정 :2022-01-18 18:39

고교 내신 전과목 절대평가화·대학 서열화 해체
홍정운군 사망 부른 직업계고 현장실습 폐지 요구
18일 서울 서대문구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사무실에서 20대 대선 13대 교육공약 요구안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사진 전교조 제공
18일 서울 서대문구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사무실에서 20대 대선 13대 교육공약 요구안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사진 전교조 제공
전국교직원노동조합(전교조)이 20대 대선 후보들에게 ‘수능 자격고사화’를 교육공약으로 삼을 것을 요구하고 나섰다. 또 지난해 10월 전남 여수에서 고 홍정운군 사망을 부른 직업계고 현장실습은 폐지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전교조는 18일 ‘차별과 불평등을 넘어 모두를 위한 교육으로’를 내걸고 13대 교육공약 요구안을 공개했다. 전교조는 “교사, 학생, 학부모 모두가 고통받는 입시 지옥에서 벗어나 학생 개인의 삶에 집중하는 초·중등 교육 정상화를 위한 요구가 그 어느 때보다 높다”며 “입시경쟁교육 해소를 위해 고교 내신은 전 과목 절대평가를 시행하고 수능은 단계적으로 절대평가에서 자격고사로 전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고교 내신 전 과목 절대평가화와 수능 자격고사화(합격 또는 불합격만 판정)는 전교조가 2025년 전면 도입 예정인 고교학점제 선결과제로 요구해왔던 정책이기도 하다.

입시경쟁교육 해소를 위한 방안으로 대학 서열체제 해체도 요구안에 담겼다. 정한철 전교조 부위원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초·중등 교육이 대입에서 자유로울 수 없는 이유는 대학서열체제에 있다”며 공공성을 원칙으로 하는 대학통합네트워크 건설을 주장했다. 이어 학력과 학벌에 따른 차별을 없애기 위한 ‘차별금지법’ 제정 등 대학 서열 해체를 뒷받침하는 제도 개선도 요구했다.

이날 공개된 13대 교육공약 가운데 눈에 띄는 공약은 ‘직업계고 현장실습 폐지’다. 전교조는 “직업계고 현장실습은 생명을 담보로 하는 불법적인 학생 노동”이라며 “(조기 취업 형태의) 기존 현장실습제도는 폐지하고 고용노동부가 취업 적합 업체를 인증해 안내하는 한편, 전국 동시 구직활동 기간을 설정해 3학년 2학기 12월에 취업 활동을 허용하고 졸업 뒤 취업으로 전환하도록 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밖에 전교조는 학급당 학생수 20명 상한제, 고등교육재정교부금법 제정 및 대학 무상교육, 교원의 정치·노동기본권 보장 등을 요구안에 담았다. 전교조는 “각 정당 대선 후보와의 협약식 등을 통해 13대 요구안을 알리고 압박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유진 기자 yjlee@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빵 만드는 사람은 굶기는 SPC, 있는 법 지키라고 싸웁니다 1.

빵 만드는 사람은 굶기는 SPC, 있는 법 지키라고 싸웁니다

대통령 집무실 500m 떨어진 아파트 화재…주민 10명 병원 이송 2.

대통령 집무실 500m 떨어진 아파트 화재…주민 10명 병원 이송

좌천 검사장들 이임식…심재철 “정의 지나치면 잔인” 3.

좌천 검사장들 이임식…심재철 “정의 지나치면 잔인”

6~7월 정기인사도 ‘윤석열 사단’ 시즌2 하려나…검찰조직 ‘술렁’ 4.

6~7월 정기인사도 ‘윤석열 사단’ 시즌2 하려나…검찰조직 ‘술렁’

[포토] 대통령 집무실 앞 꼬리 문 경찰버스들 5.

[포토] 대통령 집무실 앞 꼬리 문 경찰버스들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