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궂긴소식

‘소수와의 동행…’ 이영모 전 헌재재판관 별세

등록 :2015-02-08 19:09수정 :2015-02-09 00:16

이영모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
이영모 전 헌법재판소 재판관
검소한 생활과 소수자 편에 선 판결로 후배 판사들의 존경을 받아온 이영모 전 헌법재판관이 7일 오전 별세했다. 향년 79.

1992년 재산공개 때 빨간색 프라이드 승용차를 신고해 화제가 됐다. 헌법재판관 시절에는 서민과 공공복리를 우선하며 100건이 넘는 소수의견을 남겼다. 2001년 퇴임 때 후배 법조인 20여명은 이 전 재판관이 낸 의견들을 묶어 <소수와의 동행, 그 소리에 귀를 열고>라는 책을 내기도 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김유정씨와 아들 원준·원일씨, 며느리 오나연씨 등이 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이며 발인은 10일 오전 9시다. (02)3010-2292.

이경미 기자 kmlee@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괌 해상서 발달 ‘민들레’ 태풍, 한반도 향해 북상 예상 1.

괌 해상서 발달 ‘민들레’ 태풍, 한반도 향해 북상 예상

대장동 의혹 ‘키맨’은 누구?…유력 법조인은 왜 영입했을까 2.

대장동 의혹 ‘키맨’은 누구?…유력 법조인은 왜 영입했을까

역대 최다 확진자…정부는 ‘확진자 수→치명률’ 지표 변경 검토 3.

역대 최다 확진자…정부는 ‘확진자 수→치명률’ 지표 변경 검토

송파구청 초과·출장수당 부정수급이 노조 투쟁의 성과라고요? 4.

송파구청 초과·출장수당 부정수급이 노조 투쟁의 성과라고요?

‘추석연휴 방역지침’ 종료…내일부터 몇명까지 모일 수 있나요? 5.

‘추석연휴 방역지침’ 종료…내일부터 몇명까지 모일 수 있나요?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