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궂긴소식

‘최고령 독립유공자’ 김유길 지사 별세…향년 103

등록 :2022-04-03 19:07수정 :2022-04-04 02:31

고 김유길 애국지사. 국가보훈처 제공
고 김유길 애국지사. 국가보훈처 제공

최고령 독립유공자였던 김유길 애국지사가 2일 오전 6시께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103.

평안남도 평원에서 태어난 고인은 일본 학병으로 징집당해 중지파견군 제7997부대에서 근무하다 탈출한 뒤 중국 안후이성 린취안현에서 광복군에 입대했다. 1945년 8월 한미합작특수훈련(OSS훈련)을 받고 광복군 국내정진군 경기도 제3조 소속으로 국내 진입을 기다리다 광복을 맞았다.

유족은 부인 김명자씨, 아들 진경씨, 딸 혜련·경애·미애씨 등이 있다. 빈소는 중앙보훈병원, 발인은 오는 4일 오전 7시이다. (02)2225-1004.

국가보훈처는 김 지사의 작고로 생존 애국지사는 국내 10명, 국외 2명만 남았다고 밝혔다.

김경애 기자 ccandori@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실내 마스크 벗어도 되지만…대중교통·병원에선 꼭 써야 [Q&A] 1.

실내 마스크 벗어도 되지만…대중교통·병원에선 꼭 써야 [Q&A]

[이 순간] 전남 고금도 황화자 할머니 2.

[이 순간] 전남 고금도 황화자 할머니

직장인 3명 중 1명, 초과근로수당 떼였다…“포괄임금제 금지를” 3.

직장인 3명 중 1명, 초과근로수당 떼였다…“포괄임금제 금지를”

‘고3 마약왕’ 무대는 텔레그램…억대 유통에 성인까지 동원 4.

‘고3 마약왕’ 무대는 텔레그램…억대 유통에 성인까지 동원

동공수축 안되고 망상 빠져 자해…과소평가된 ‘코로나 후유증’ 5.

동공수축 안되고 망상 빠져 자해…과소평가된 ‘코로나 후유증’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