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환경

출근할 때 ☔ 챙기세요, 오늘 낮부터 비 온대요

등록 :2021-01-20 19:19수정 :2021-01-21 01:25

오후 수도권·충남 시작해 밤에 전국 확대
강수량 5∼20㎜…강원 영동엔 모레 눈·비
수녀님들이 겨울비를 맞으며 걸어가고 있다. 박종식 기자 anaki@hani.co.kr
수녀님들이 겨울비를 맞으며 걸어가고 있다. 박종식 기자 anaki@hani.co.kr

21일 오후 수도권과 충청권에서 시작한 비가 밤에는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20일 “우리나라는 21일 오전에 일본 동쪽 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가 오후부터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다”며 “늦은 오후에 수도권과 충남, 호남 서해안부터 비가 시작돼 밤에는 전국으로 확대되겠다”고 밝혔다.

예상 강수량은 22일 새벽까지 충남권, 호남권, 경남권, 제주 5~20㎜, 수도권, 강원 내륙과 산지, 충북, 경북권 내륙 5㎜ 안팎, 강원 동해안, 경북 동해안, 울릉도·독도 1㎜ 안팎이다. 강원 산지에는 1∼5㎝의 눈이 올 수 있다.

기상청은 이번 비는 22일 새벽에 중부지방부터 차차 그치기 시작해 아침녘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이 개겠다고 덧붙였다.

하지만 강원 영동에는 22일 동풍의 영향으로 오후에 다시 비가 오다 밤에 기온이 떨어지면 눈으로 바뀔 수 있다고 기상청은 설명했다. 경북 동해안에도 22일 밤에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20일 낮부터 따뜻한 남서풍이 유입돼 기온이 많이 오르면서 21일 아침에는 기온이 20일에 비해 4∼7도, 22일에는 10∼15도 가량 큰 폭으로 오르겠다고 예보했다. 낮 최고기온도 21일 전국이 6∼13도, 22일 7∼15도의 분포를 보여 포근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이근영 기자 kylee@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실내 마스크 벗어도 되지만…대중교통·병원에선 꼭 써야 [Q&A] 1.

실내 마스크 벗어도 되지만…대중교통·병원에선 꼭 써야 [Q&A]

1990년생부터 국민연금 더 내고 못 받게 되나요? [Q&A] 2.

1990년생부터 국민연금 더 내고 못 받게 되나요? [Q&A]

‘고3 마약왕’ 무대는 텔레그램…억대 유통에 성인까지 동원 3.

‘고3 마약왕’ 무대는 텔레그램…억대 유통에 성인까지 동원

직장인 3명 중 1명, 초과근로수당 떼였다…“포괄임금제 금지를” 4.

직장인 3명 중 1명, 초과근로수당 떼였다…“포괄임금제 금지를”

[이 순간] 섬마을 할머니의 한글 배우는 기쁨 5.

[이 순간] 섬마을 할머니의 한글 배우는 기쁨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탄소중립에 진심인 당신이 한겨레 후원회원 되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