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정치일반

탤런트 박상원, 주민투표 독려 1인시위

등록 :2011-08-19 14:18수정 :2011-09-07 10:52

 탤런트 박상원씨가 19일 오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무상급식 주민투표를 독려하는 1인시위를 벌였다.

 박상원씨는 ‘주민투표 꼭 참여!’ 라고 써 있는 피켓을 들고 1인시위를 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1인시위를 한 바로 다음날이어서 오세훈 서울시장을 적극 돕는 듯한 모습에 누리꾼들이 의문을 표했다.

 박씨의 1인시위에 대해 누리꾼들은 한나라당 공천을 받고 싶어하는 연예인의 행보라는 해석을 보였다. “오세후니 되면 유인초니처럼 될 거라 생각?” “부자 유인촌에 이은 또 한명의 부자 소셜테이너 탄생이군요. 이 분은 청와대 대신 서울시청으로 가야하겠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의외라는 반응도 많았다. 누리꾼들은 “광화문 광장에서 투표참여 피켓 들고 있는 사람은 설마 박상원?” “연예인의 이미지라는 것은 정말로 믿을 게 못되는구나” 등의 반응을 보이며 놀람을 표했다.

 박씨는 김태호 한나라당 의원이 경남지사로 재직하던 시절 ‘경남영상위원회’ 위원장으로 위촉됐다. 디지털뉴스팀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돌아선 60대, 윤 대통령 고령층 지지율 ‘균열’ 왜? 1.

돌아선 60대, 윤 대통령 고령층 지지율 ‘균열’ 왜?

“압사는 빼라”…참사 다음날, 윤 대통령 주재 회의 뒤 결정 2.

“압사는 빼라”…참사 다음날, 윤 대통령 주재 회의 뒤 결정

만 나이 헷갈려 “몇년생이에요~” 할 것 같아, 새 나이 계산법은? 3.

만 나이 헷갈려 “몇년생이에요~” 할 것 같아, 새 나이 계산법은?

유승민 “한동훈은 윤 대통령과 뭐가 다른가…친윤 삼류 코미디” 4.

유승민 “한동훈은 윤 대통령과 뭐가 다른가…친윤 삼류 코미디”

유승민 “수도권·MZ면 나밖에 더 있나…출마 진지하게 검토” 5.

유승민 “수도권·MZ면 나밖에 더 있나…출마 진지하게 검토”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