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정치일반

탤런트 박상원, 주민투표 독려 1인시위

등록 :2011-08-19 14:18수정 :2011-09-07 10:52

크게 작게

 탤런트 박상원씨가 19일 오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무상급식 주민투표를 독려하는 1인시위를 벌였다.

 박상원씨는 ‘주민투표 꼭 참여!’ 라고 써 있는 피켓을 들고 1인시위를 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이 1인시위를 한 바로 다음날이어서 오세훈 서울시장을 적극 돕는 듯한 모습에 누리꾼들이 의문을 표했다.

 박씨의 1인시위에 대해 누리꾼들은 한나라당 공천을 받고 싶어하는 연예인의 행보라는 해석을 보였다. “오세후니 되면 유인초니처럼 될 거라 생각?” “부자 유인촌에 이은 또 한명의 부자 소셜테이너 탄생이군요. 이 분은 청와대 대신 서울시청으로 가야하겠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의외라는 반응도 많았다. 누리꾼들은 “광화문 광장에서 투표참여 피켓 들고 있는 사람은 설마 박상원?” “연예인의 이미지라는 것은 정말로 믿을 게 못되는구나” 등의 반응을 보이며 놀람을 표했다.

 박씨는 김태호 한나라당 의원이 경남지사로 재직하던 시절 ‘경남영상위원회’ 위원장으로 위촉됐다. 디지털뉴스팀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단독] 민주당 지도부, 청와대에 “일부 장관 후보자 반대” 전달 1.

[단독] 민주당 지도부, 청와대에 “일부 장관 후보자 반대” 전달

국민의힘 당대표 지지도, 나경원15.9% - 이준석 13.1% ‘박빙’ 2.

국민의힘 당대표 지지도, 나경원15.9% - 이준석 13.1% ‘박빙’

“윤석열 전화? 난 누굴 기다리지 않아…도움 요청은 그의 몫” 3.

“윤석열 전화? 난 누굴 기다리지 않아…도움 요청은 그의 몫”

복당 신청한 홍준표, 하루에 페북글 3개…‘나 돌아갈래’ 4.

복당 신청한 홍준표, 하루에 페북글 3개…‘나 돌아갈래’

국민의힘 ‘초선vs중진’ 오랜만의 ‘계급장 뗀 설전’ 5.

국민의힘 ‘초선vs중진’ 오랜만의 ‘계급장 뗀 설전’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겨레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newsletter
매일 아침, 매주 목요일 낮 뉴스의 홍수에서 당신을 구할 친절한 뉴스레터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