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를 읽어드립니다
0
최근 ‘박적박’이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박근혜의 적은 박근혜다’의 줄임말인데요. ‘박근혜의 말과 정책은 박근혜의 말로 반박할 수 있다’는 뜻으로 쓰입니다. 10년 새 많이도 바뀐 박근혜 대통령의 말을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의 말로 반박해봤습니다.%!^r%!^n<br>기획 이재훈 기자 <A href="mailto:nang@hani.co.kr">nang@hani.co.kr</A> 그래픽 정희영 기자 <A href="mailto:heeyoung@hani.co.kr">heeyoung@hani.co.kr</A> %!^r%!^n
최근 ‘박적박’이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박근혜의 적은 박근혜다’의 줄임말인데요. ‘박근혜의 말과 정책은 박근혜의 말로 반박할 수 있다’는 뜻으로 쓰입니다. 10년 새 많이도 바뀐 박근혜 대통령의 말을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의 말로 반박해봤습니다.%!^r%!^n<br>기획 이재훈 기자 <A href="mailto:nang@hani.co.kr">nang@hani.co.kr</A> 그래픽 정희영 기자 <A href="mailto:heeyoung@hani.co.kr">heeyoung@hani.co.kr</A> %!^r%!^n
최근 ‘박적박’이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박근혜의 적은 박근혜다’의 줄임말인데요. ‘박근혜의 말과 정책은 박근혜의 말로 반박할 수 있다’는 뜻으로 쓰입니다. 10년 새 많이도 바뀐 박근혜 대통령의 말을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의 말로 반박해봤습니다.
최근 ‘박적박’이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박근혜의 적은 박근혜다’의 줄임말인데요. ‘박근혜의 말과 정책은 박근혜의 말로 반박할 수 있다’는 뜻으로 쓰입니다. 10년 새 많이도 바뀐 박근혜 대통령의 말을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의 말로 반박해봤습니다.%!^r%!^n<br>기획 이재훈 기자 <A href="mailto:nang@hani.co.kr">nang@hani.co.kr</A> 그래픽 정희영 기자 <A href="mailto:heeyoung@hani.co.kr">heeyoung@hani.co.kr</A> %!^r%!^n
최근 ‘박적박’이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박근혜의 적은 박근혜다’의 줄임말인데요. ‘박근혜의 말과 정책은 박근혜의 말로 반박할 수 있다’는 뜻으로 쓰입니다. 10년 새 많이도 바뀐 박근혜 대통령의 말을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의 말로 반박해봤습니다.%!^r%!^n<br>기획 이재훈 기자 <A href="mailto:nang@hani.co.kr">nang@hani.co.kr</A> 그래픽 정희영 기자 <A href="mailto:heeyoung@hani.co.kr">heeyoung@hani.co.kr</A> %!^r%!^n
최근 ‘박적박’이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박근혜의 적은 박근혜다’의 줄임말인데요. ‘박근혜의 말과 정책은 박근혜의 말로 반박할 수 있다’는 뜻으로 쓰입니다. 10년 새 많이도 바뀐 박근혜 대통령의 말을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의 말로 반박해봤습니다.%!^r%!^n<br>기획 이재훈 기자 <A href="mailto:nang@hani.co.kr">nang@hani.co.kr</A> 그래픽 정희영 기자 <A href="mailto:heeyoung@hani.co.kr">heeyoung@hani.co.kr</A> %!^r%!^n
최근 ‘박적박’이라는 말이 유행하고 있습니다. ‘박근혜의 적은 박근혜다’의 줄임말인데요. ‘박근혜의 말과 정책은 박근혜의 말로 반박할 수 있다’는 뜻으로 쓰입니다. 10년 새 많이도 바뀐 박근혜 대통령의 말을 박근혜 한나라당 대표의 말로 반박해봤습니다.%!^r%!^n<br>기획 이재훈 기자 <A href="mailto:nang@hani.co.kr">nang@hani.co.kr</A> 그래픽 정희영 기자 <A href="mailto:heeyoung@hani.co.kr">heeyoung@hani.co.kr</A> %!^r%!^n
기획 이재훈 기자 nang@hani.co.kr 그래픽 정희영 기자 heeyoung@hani.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