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국회·정당

한국당 “바보가 아닌 이상…선거법 통과땐 비례한국당 창당”

등록 :2019-12-24 14:43수정 :2019-12-25 02:40

4+1 “반개혁적 꼼수” 비판…제지할 방법 없어
자유한국당 김재원 정책위의장이 2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재원 정책위의장이 2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현안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이 연동형 비례대표제가 적용된 선거법이 통과될 경우 ‘비례대표 전용 위성정당’을 만들겠다는 입장을 공식화했다. 더불어민주당 등 다른 정당들은 ‘비례한국당’ 창당 방침을 겨냥해 “반개혁적 꼼수”라고 비판하고 나섰지만, 이를 막아설 대응책은 없어 보인다.

김재원 한국당 정책위의장은 24일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한국당은 그동안 수없이 경고했지만, (민주당 등이) 반헌법적인 비례대표제를 채택하고 지금 시작을 하고 있다”며 “이 법이 통과되면 저희는 곧바로 비례대표 전담 정당을 결성할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당명에 관해 “그간 알려져 있던 이름인 ‘비례한국당’을 다른 분이 사용하고 계신다. 우리와 함께하실 수 있다면 정식으로 접촉해서 비례한국당 창당준비위원회를 함께할 수 있다”며 “만약 (그분의) 뜻이 같지 않다면 저희가 독자적으로 새로운 비례대표 정당을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한국당이 비례정당의 선거운동을 하면 불법이라는 지적이 있는 것과 관련해 김 정책위의장은 “(위성정당은) 우리가 선거운동을 할 필요가 없는 정당이다. 우리 당 지지자들이 어디에 투표해야 하는지 그 당의 이름을 알면 되는 것”이라고 선을 그었다. 한국당 현역 의원이 ‘비례한국당’으로 옮기는 문제에 관해서는 “그건 현실적인 문제”라며 “우리 당 기호가 2번인데, 정당 투표에도 2번에 오면 좋지만 (안 될 수도 있는) 문제점이 있기 때문에 실무적으로 진행해야 한다”고 말을 아꼈다. 다른 당의 비판을 두고는 “선거법 위반이라고 이야기하는 사람들이 (위성정당) 선거운동을 열심히 해주는 것 같다. 엄밀히 말하면 지금 선거운동 기간이 아니기 때문에 다른 당을 욕하는 것도 선거법 위반”이라며 “민주당도 비례대표 전담 정당을 만들어야 한다는 내부 보고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국당은 내부적으로 위성정당을 만들면 범여권의 소수정당보다 더 많은 의석수를 가져갈 수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 이날 국회 본회의에서 선거법 필리버스터에 나선 권성동 한국당 의원은 “바보가 아닌 이상 더 많은 의석을 확보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은 당연한 것”이라며 “여러분들의 야합은 괜찮고 우리가 제도의 허점을 파고들어 비례한국당을 만드는 것은 잘못된 것이라고 주장할 수 있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선거제 개혁을 추진해온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는 “반개혁적 꼼수”라고 한국당을 강하게 비판했다. 민주당의 한 의원은 한국당의 이런 방침에 “상당히 위협적”이라면서도 “민심에 호소하는 방법 외에 다른 (대응) 방법은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다른 당에 대한 선거운동이 불가능하다는 지적도 있지만 과거 민주당과 진보정당이 했던 것처럼 야권단일후보 혹은 야권연대 등의 방법으로 한국당의 비례한국당 전략이 가능할 수도 있다”고 내다봤다.

장나래 이지혜 기자 wing@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이재명 ”대선, 적폐세력과 마지막 승부…호남의 힘으로 승리를” 1.

이재명 ”대선, 적폐세력과 마지막 승부…호남의 힘으로 승리를”

민주당 “대검 고발장 유출?…윤석열 ‘음모론 정치’ 도 넘었다” 2.

민주당 “대검 고발장 유출?…윤석열 ‘음모론 정치’ 도 넘었다”

가혹행위 신고한 해군을 ‘관심병사’로 보고한 강감찬함 함장 3.

가혹행위 신고한 해군을 ‘관심병사’로 보고한 강감찬함 함장

김부겸 “전두환 국가장 여부, 국민 보편 상식선에서 결정” 4.

김부겸 “전두환 국가장 여부, 국민 보편 상식선에서 결정”

‘친문 3인방’ 합류…이낙연 반전 불씨 5.

‘친문 3인방’ 합류…이낙연 반전 불씨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