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경제경제일반

7월 수입물가지수 0.9%↓…유가 하락에 석달만에 떨어져

등록 :2022-08-12 10:31수정 :2022-08-12 10:47

한국은행 7월 수출입물가지수
수출물가도 7개월만에 2.1% 하락
10일 서울의 한 대형마트에서 시민이 장을 보고 있다. 연합뉴스
10일 서울의 한 대형마트에서 시민이 장을 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 수입 제품의 전반적인 가격 수준(원화 기준)이 석 달 만에 낮아졌다.

한국은행이 11일 발표한 수출입물가지수(수출 212개, 수입 234개 품목조사)를 보면, 7월 수입물가지수(원화 기준·2015년=100)는 153.49로 6월(154.87)보다 0.9% 하락했다. 그러나 지난해 7월에 비하면 여전히 27.9%로 높은 수준이다. 최근 넉달간 수입물가 동향을 보면 전달 대비로 4월 -0.6%, 5월 3.8%, 6월 0.6%, 7월 -0.9%, 전년 동기 대비로는 4월 35.4%, 5월 36.5%, 6월 33.6%, 7월 27.9%다.

품목별로는 6월과 비교해 원재료 중에서 원유 등 광산품(-2.8%)의 하락폭이 가장 컸다. 7월 평균 국제유가(두바이유 기준)가 한 달 새 8.9%(배럴당 113.27달러→103.14달러) 떨어진 영향이다. 중간재 중에 석탄·석유제품(-3.3%)과 1차금속제품(-2.3%)도 하락했다. 6월에 비해 제트유(-14.2%), 밀(-9.4%), 원유(-6.8%), 플래시메모리(-13.2%) 등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

7월 수출물가지수(원화 기준)는 6월보다 2.1% 낮은 129.76으로 집계됐다. 올해 1월 이후 7개월 만의 하락이지만, 지난해 6월과 비교하면 16.3% 올랐다. 주로 석탄·석유제품(-11.0%), 1차금속제품(-3.1%), 화학제품(-2.2%) 등이 수출물가를 끌어내렸다. 휘발유(-18.0%), 경유(-16.8%), 디(D)램(-8.8%) 등의 가격 하락률이 높았다.

조계완 선임기자 kyewan@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보는 기사

‘한화 3남’ 김동선, 미국 국민버거 ‘파이브가이즈’ 국내 론칭 1.

‘한화 3남’ 김동선, 미국 국민버거 ‘파이브가이즈’ 국내 론칭

우리가 외환보유액 세계 8위라고? “착시효과” 있다 2.

우리가 외환보유액 세계 8위라고? “착시효과” 있다

‘리뷰 500개 갖고 오라’는 쿠팡…중기부 “소상공인 갑질 해당” 3.

‘리뷰 500개 갖고 오라’는 쿠팡…중기부 “소상공인 갑질 해당”

‘돈 내면 추가 콜’…카카오모빌리티, 대리운전 프로서비스 “단계적 폐지” 4.

‘돈 내면 추가 콜’…카카오모빌리티, 대리운전 프로서비스 “단계적 폐지”

다시 짚는 ‘론스타’ 산업자본 의혹…‘은행법은 고무줄 잣대?’ 5.

다시 짚는 ‘론스타’ 산업자본 의혹…‘은행법은 고무줄 잣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