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      하 재 연 투명한 우산 하나를 나누어 쓰고너랑 나는 다른 비를 피하고 있었지 웃는 꽃과우는 꽃을각각 머리에 꽂고 집으로 돌아갈 수밖에 없었던 집으로 가는 길에 피었던 꽃은 하나의 발과 또 하나의 발로 밟고 지나갔던 -시집 <우주적인 안녕>(문학과지성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