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지난 6일 오후 인천 논현경찰서로 출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가수 지드래곤(권지용)이 지난 6일 오후 인천 논현경찰서로 출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경찰이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가수 지드래곤(35·권지용)의 손발톱 감정 결과를 확보했다. 그러나 경찰은 감정 결과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21일 인천경찰청의 말 등을 종합하면, 최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경찰에 권씨의 손발톱을 정밀 감정한 결과를 통보했다. 경찰은 권씨의 손발톱 정밀 감정 결과가 양성인지 음성인지는 밝히지 않았다. 다만, 경찰 관계자는 “현재는 말할 수 있는 것이 없다”고 했다.

권씨는 앞서 시약 검사와 모발 정밀 감정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로 인해 일각에서는 경찰이 무리한 수사를 한 것이 아니냐는 비판이 있었다.

광고

하지만, 권씨의 손발톱 검사까지 음성이 나왔다고 해도, 투약 가능성이 없다고 단정할 수 없다는 지적도 있다. 권씨가 국과수 검사에서 확인되지 않는 신종마약을 투약했을 가능성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기 때문이다.

이준희 기자 givenhappy@hani.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