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스포츠일반

아이스하키 제 3구단 '대명 킬러웨일즈' 출범

등록 :2016-05-23 14:18

크게 작게

대명 킬러웨일즈 아이스하키팀 선수들이 23일 열린 창단식에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대명 킬러웨일즈 제공

국내 3번째 실업 아이스하키단인 ‘대명 킬러웨일즈’가 공식 출범했다.

대명그룹은 23일 경기도 고양시 엠블호텔에서 김종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 이희범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장, 최명희 강릉시장, 정몽원 대한아이스하키협회 회장 등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명 킬러웨일즈’ 아이스하키팀 창단식을 열었다. 킬러웨일즈는 범고래를 뜻하는 영어로 바다에서 가장 영리하고 치명적인 포식자로 알려져 있다. 대명 킬러웨일즈는 2016~2017시즌부터 두 시즌 동안 인천 선학빙상장을 사용하고, 평창 동계올림픽이 끝나는 2018~2019시즌부터 강릉 하키센터를 본거지로 삼는다. 캐나다 유학파 출신의 송치영 감독이 팀을 이끌고,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경력의 윌리엄 제임스 머리 트레이너 등이 돕는다.

국내 아이스하키팀 최초로 공개 테스트를 통해 이동민, 김동연, 김준희, 박기선, 박중현, 박태환, 서동현, 이동근, 윤상원, 조재형(이상 공격수), 김범진, 오현호, 이승원, 이재규, 이호성, 오광식(이상 수비수), 엄현승, 이창민(이상 골리) 등 총 18명 규모로 선수단을 구성했다. 서준혁 대명홀딩스 대표이사는 “대명 킬러웨일즈가 대한민국 아이스하키계를 움직이는 제3구단으로 자리할 것이다. 대명 킬러웨일즈 창단을 통해 국내 우수선수를 육성하고 강릉과 인천 지역민들의 건전한 여가 문화 보급에 앞장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송치영 감독은 “지구 상에서 가장 박진감 넘치는 스포츠인 아이스하키의 매력을 팬들이 흠뻑 느낄 수 있도록 화끈하고 재미있는 경기를 하는 것이 목표다. 선수단 전원이 혼신을 다해서 뛰고 부딪히며 매 경기 후회를 남기지 않는 팀 컬러를 만들겠다”고 했다. 대명그룹은 그동안 비인기 스포츠 종목의 육성과 투자에 많은 관심을 기울여왔고, 2013년부터는 국군체육부대(상무) 아이스하키팀의 네이밍 스폰서를 맡아 3시즌 간 재정적 지원을 한 바 있다.

대명 킬러웨일즈의 창단으로 국내 실업팀은 안양 한라, 하이원 등 세 팀으로 늘었다. 상무까지 합치면 4개팀이 대학을 제외한 성인무대에서 경쟁하게 된다. 대명 킬러웨일즈는 한·중·일·러 아시아리그 아이스하키에도 참여한다. 김창금 기자 kimck@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류현진·김광현 MLB 등판 생중계, 유료채널만 시청 가능 1.

류현진·김광현 MLB 등판 생중계, 유료채널만 시청 가능

‘19살 영건’ 이의리·김진욱은 맞대결 뒤 반성했다 2.

‘19살 영건’ 이의리·김진욱은 맞대결 뒤 반성했다

김하성, MLB 두 번째 멀티히트…타율 0.226 3.

김하성, MLB 두 번째 멀티히트…타율 0.226

‘현역 메이저리거’ 추신수는 왜 국내 복귀 택했을까 4.

‘현역 메이저리거’ 추신수는 왜 국내 복귀 택했을까

기아 투수 윤석민, 전격 은퇴…“후배들 기회 생기도록” 5.

기아 투수 윤석민, 전격 은퇴…“후배들 기회 생기도록”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겨레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newsletter
매일 아침, 매주 목요일 낮 뉴스의 홍수에서 당신을 구할 친절한 뉴스레터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