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야구·MLB

‘개막전 5⅓이닝 2실점’ 류현진, “체인지업·커터 좋았다”

등록 :2021-04-02 07:35수정 :2021-04-02 07:36

크게 작게

3년 연속 MLB 개막전 선발
양키스 상대 호투…승패 없어
토론토 연장 10회 3-2 승리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이 2일(한국시각) 미국 뉴욕주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시즌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개막전에 선발 등판해 공을 던지고 있다. 뉴욕/AFP 연합뉴스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이 2일(한국시각) 미국 뉴욕주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시즌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개막전에 선발 등판해 공을 던지고 있다. 뉴욕/AFP 연합뉴스
시속 148㎞ vs 시속 160㎞.

최고 구속 차이 12㎞의 차이를 파고든 것은 체인지업과 커터였다. 한국인 빅리거 투수 최초로 3년 연속 메이저리그 개막전에 선발 등판한 류현진(34)은 토론토 블루제이스 에이스다웠다.

류현진은 2일(한국시각) 미국 뉴욕주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시즌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 개막전에 선발 등판해 5⅓이닝 4피안타(1피홈런) 1사사구 5탈삼진 2실점 했다. 2-2 동점이던 6회말 1사 1루 때 마운드를 내려와 승패는 기록되지 않았다. 투구 수는 92개. 체인지업(33개)과 컷 패스트볼(26개) 위주로 투구했다.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후보로 꼽히는 강속구 투수 개릿 콜(31)과 선발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기록했다는 점도 눈여겨볼 만하다. 콜 또한 이날 홈런 포함, 5⅓이닝 5피안타 2사사구 8탈삼진 2실점 했다.

2019시즌 이후 처음 관중 앞에서 공을 던졌는데도 긴장하는 면은 없었다. 메이저리그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작년 단축 시즌(60경기)으로 리그를 진행하면서 시즌 내내 무관중으로 경기를 치렀다. 하지만 올해는 제한적으로 관중 입장을 허용했고 이날 양키스타디움에는 1만850명(구장 최대 수용의 20%)이 찾았다.

류현진으로서는 1-0으로 앞선 2회말 실투 하나가 아쉬웠다. 2사 1루에서 게리 산체스에게 초구 시속 147㎞ 패스트볼을 던졌다가 가운데로 몰리면서 좌월 투런포를 두들겨 맞았다. 2019년, 2020년에 이은 3년 연속 개막전 홈런 허용. 2회 빼고는 실점이 없었다. 류현진은 경기 뒤 화상 인터뷰에서 “팀 타선이 (2회초) 선취점을 뽑았는데 그 이닝에 역전 점수를 내줬다. 그런 장면은 나오지 않아야 한다”면서 “그 장면을 빼면 대체로 좋았다. 오늘은 모든 선수가 잘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당일 가장 좋은 공을 많이 던진다. 오늘은 체인지업과 커터가 가장 좋아서 섞어 던졌는데 결과가 좋았다”고 했다.

토론토는 연장 10회초 무사 2루(승부치기 룰 적용)에서 랜덜 그리칙의 적시 2루타로 결승점을 뽑아 개막전에서 승리했다.

김양희 기자 whizzer4@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19살 영건’ 이의리·김진욱은 맞대결 뒤 반성했다 1.

‘19살 영건’ 이의리·김진욱은 맞대결 뒤 반성했다

김하성, MLB 두 번째 멀티히트…타율 0.226 2.

김하성, MLB 두 번째 멀티히트…타율 0.226

룰루룰‘류’ 첫승에서 15승이 보인다 3.

룰루룰‘류’ 첫승에서 15승이 보인다

‘11탈삼진 완봉승’ 뷰캐넌, “모든 볼이 좋았다” 4.

‘11탈삼진 완봉승’ 뷰캐넌, “모든 볼이 좋았다”

쇼트트랙 ‘별’ 목동에 다모였다 5.

쇼트트랙 ‘별’ 목동에 다모였다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겨레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newsletter
매일 아침, 매주 목요일 낮 뉴스의 홍수에서 당신을 구할 친절한 뉴스레터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