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바둑

신진서 ‘남해 슈퍼매치’ 박정환에 7전 전승

등록 :2020-12-02 17:14수정 :2020-12-02 17:20

크게 작게

박정환과 맞전적 18승16패 우위
신진서 9단. 한국기원 제공
신진서 9단. 한국기원 제공

신진서 9단이 ‘남해 슈퍼매치’에서 박정환 9단에 7전 전승을 거뒀다.

신진서는 2일 경상남도 남해군 남해유배문학관에서 열린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 제7국에서 박정환 9단을 상대로 266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뒀다. 신진서는 이번 시리즈에서 단 한번도 지지 않고 전승을 거뒀다. 신진서는 통산 상대 전적에서도 18승 16패로 앞섰다.

신진서는 박정환과의 맞대결에서 최근 12연승, 올해에만 14승 1패로 압도적인 우위를 보였다.

신진서는 이날 마지막 7국에서 중반 이후 승기를 잡았다. 신진서는 팽팽하던 상황에서 하변 흑진을 삭감하며 주도권을 잡은 뒤 완벽한 끝내기로 대국을 마감했다.

국내 1위 신진서와 2위 박정환의 맞대결인 슈퍼매치는 지난 10월 19일 이순신 순국공원 관음루에서 1국이 시작됐다. 이어 이날 마지막 7국의 개최 장소인 유배문학관까지 남해군의 관광 명소에서 치러졌다.

각 대국은 승자에게 1천500만원, 패자에게 500만원의 대국료가 지급됐다. 제한 시간은 각자 90분이며 1분 초읽기 5회다.

김창금 선임기자 kimck@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여자 프로당구, “이미래 시대 활짝 열렸다” 1.

여자 프로당구, “이미래 시대 활짝 열렸다”

레알마드리드 지단 감독, 코로나19 확진…악재 겹친 구단 2.

레알마드리드 지단 감독, 코로나19 확진…악재 겹친 구단

[이창섭의 MLB와이드] 늦어지는 FA 시장, 양현종의 시간은 올까 3.

[이창섭의 MLB와이드] 늦어지는 FA 시장, 양현종의 시간은 올까

이미래, 프로당구 최초 2연승 도전 4.

이미래, 프로당구 최초 2연승 도전

김보름을 응원하는 이유 5.

김보름을 응원하는 이유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