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2명…누적 환자 1만512명

등록 :2020-04-12 10:28수정 :2020-04-12 13:04

크게 작게

중앙방역대책본부 12일 0시 기준

5일 오전 대구시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서 코로나19 의료진이 확진자 병동으로 들어가며 동료를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연합뉴스
5일 오전 대구시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서 코로나19 의료진이 확진자 병동으로 들어가며 동료를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연합뉴스

12일 국내 코로나19 환자가 전날보다 32명 늘어, 누적 환자 수가 1만512명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전날 같은 시각보다 확진자가 32명 늘었다고 밝혔다. 8일(53명) 하루를 제외하면, 이번 주 들어 내내 확진자 수가 50명 미만을 유지하는 상황이다. 증상이 없어져 격리해제(완치)된 환자는 125명 더 늘어 7368명이 됐다. 격리 중인 환자는 전날보다 96명 줄어 2930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국내 입국자 검역 과정(18명)에서 가장 많이 나왔다. 이날까지 입국 과정에서 확인된 환자는 모두 376명으로 늘었다. 지역별로는 경기(4명), 서울(3명) 등 수도권과 경북(3명), 대구(2명)에서 주로 확진자가 나왔다. 그밖에 인천(1명), 충남(1명)에서도 확진자가 나왔다. 전체 신규 확진자 중 국외유입은 24명으로, 지역발생(8명)보다 많은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사망자는 전날보다 3명이 늘어 214명이다.

박준용 기자 juneyong@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단독] “일 잘하는 간호사는 명품백·성형에 열정”이라는 종합병원 병원장 1.

[단독] “일 잘하는 간호사는 명품백·성형에 열정”이라는 종합병원 병원장

부인은 애국지사, 남편은 ‘친일’…현충원에 잠든 ‘친일파들’ 어찌할까 2.

부인은 애국지사, 남편은 ‘친일’…현충원에 잠든 ‘친일파들’ 어찌할까

아이 멍 보고도 “응급 아냐” 다시 집으로…재학대 못막은 ‘성긴 모니터링’ 3.

아이 멍 보고도 “응급 아냐” 다시 집으로…재학대 못막은 ‘성긴 모니터링’

검, 이재용 수사심의 신청전 ‘영장 청구’ 결정…‘물증’에 자신감 4.

검, 이재용 수사심의 신청전 ‘영장 청구’ 결정…‘물증’에 자신감

이재용 구속영장 청구한 이복현 검사는 누구? 5.

이재용 구속영장 청구한 이복현 검사는 누구?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