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신도 수 숨겨 역학조사 방해”…이만희 신천지 총회장 검찰에 고발당해

등록 :2020-02-27 14:57수정 :2020-02-27 19:52

크게 작게

전국신천지피해연대, 27일 기자회견
“정부 제출 숫자와 실제 숫자 차이”
신천지 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 유튜브 갈무리
신천지 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 유튜브 갈무리
신천지 포교활동의 피해자로 구성된 ‘전국신천지피해연대(전피연)’가 신천지예수교회가 신도 숫자 등을 속여 질병관리본부의 역학조사를 방해하고 있다고 이만희 총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전피연은 27일 오전 11시 대검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총회장을 감염병 예방 및 관리법 위반, 특경가법상 횡령·배임 등의 혐의로 고발한다고 밝혔다.

전피연은 이만희 회장을 주축으로 하는 신천지가 신도 수와 집회장소를 숨기는 등 질병관리본부의 역학조사를 방해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전피연은 언론 기사와 종말론사무소 등의 자료를 근거로 “신천지가 최대한 협조하였다며 질병관리본부에 제출한 신천지 집회장소와 신도 수가 실제 숫자와 상당 부분 차이가 있다”고 주장했다. 정부는 신천지 쪽으로부터 코로나19 전수조사를 위해 신도 21만2000여명의 명단을 제출받은 바 있는데, 전피연은 이들의 수가 입교 대기자 7만명을 포함해 실제로는 30만명에 이를 수 있다고 주장했다.

또 전피연은 이 회장이 신천지의 ‘2인자’격으로 활동했었던 김남희씨 명의로 100억원대가 넘는 재산을 취득하는 과정에서 횡령을 저지른 정황이 있다고 주장했다. 전피연은 △경기 가평 고성리의 신천지 연수원(‘평화의 궁전’) △가평 선촌리 별장 △가평 청평리와 경북 청도 일대의 필지와 건물 등의 차명보유 여부 및 자금출처 등을 조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전피연은 경기 과천의 신천지 본부와 이만희 회장의 거처에 대한 압수수색도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전피연은 “1인 교주 지배체제인 신천지의 재산에 관한 내막을 소상히 알 수 있는 자는 없다”며 “신천지의 업무상 횡령과 비자금 조성 의혹 및 정치권 로비 의혹을 밝히기 위해서는 신천지 본부 등에 대한 압수수색이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는 26일 오후 8시를 기준으로 신천지 교인 1848명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1차 검사 결과가 나온 1016명 중 832명(약 82%)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고발장을 접수한 검찰은 사건을 수원지방검찰청에 배당했다. 대검찰청은 “신천지 본부 소재지를 포함한 경기 남부 권역의 관할과 사안의 중대성을 고려해 수원지방검찰청으로 배당했다”고 설명했다.

임재우 기자 abbado@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n번방 사건 재판 오덕식 판사 배제” 국민청원 하루만에 30만 육박 1.

“n번방 사건 재판 오덕식 판사 배제” 국민청원 하루만에 30만 육박

손석희 “김웅 배후에 삼성 있다는 조주빈 말 믿었다” 2.

손석희 “김웅 배후에 삼성 있다는 조주빈 말 믿었다”

“‘박사방’ 조주빈은 유일하고 이상한 악마가 아니다” 3.

“‘박사방’ 조주빈은 유일하고 이상한 악마가 아니다”

사장님 돕기 위해 알바들이 뭉친 ‘1인 2백반 운동’을 아십니까? 4.

사장님 돕기 위해 알바들이 뭉친 ‘1인 2백반 운동’을 아십니까?

검찰, 윤석열 부인 공모 의혹은 조사도 않고 불기소 5.

검찰, 윤석열 부인 공모 의혹은 조사도 않고 불기소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