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법무부, 폐지 예정 직접수사부서 13곳 중 2곳 전담기능 유지

등록 :2020-01-17 22:47수정 :2020-01-18 01:08

크게 작게

법무부가 형사부·공판부로 전환할 예정인 직접수사 부서 13곳 가운데 2곳을 전담 수사기능을 유지하고 명칭에 이를 반영하는 직제개편안 수정안을 마련했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대검은 16일 직접수사 부서 13곳을 없애기로 한 법무부의 ‘검찰 직제개편안’에 대해 전담수사 부서 폐지에 반대한다는 의견을 냈는데, 이를 일부 수용한 것이다.

법무부는 이날 밤 기존 폐지대상 13곳 중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3부를 공직범죄형사부로 바꾸고, 서울서부지검 식품의약조사부를 식품의약형사부로 바꿔 기존 사건 전담 기능을 유지하기로 했다. 폐지 예정인 서울중앙지검 조세범죄조사부는 기존 개편안대로 형사부로 전환된다. 조세범죄 사건 중점 검찰청은 서울북부지검으로 옮기되 형사부 한 곳의 이름을 조세범죄 형사부로 바꾸기로 했다.

법무부는 “축소 대상인 직접수사 부서 13개 중 2개에 대해 기존 안과 같이 형사부로 전환하되 전담수사 기능을 유지하고 명칭에도 반영하는 등 일부를 수정 보완한 것으로, 직접수사 부서를 되살리기로 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최현준 기자 haojune@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마린의 끈질긴 ‘세월호 과학’, 국제 여객선 안전기준 바꾼다 1.

마린의 끈질긴 ‘세월호 과학’, 국제 여객선 안전기준 바꾼다

정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2주 연장…19일까지 2.

정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2주 연장…19일까지

코로나19 국내 환자 94명 추가…총 1만156명 3.

코로나19 국내 환자 94명 추가…총 1만156명

원작으로 미리보는 <부부의 세계> 4.

원작으로 미리보는 <부부의 세계>

재난에도 장미의 향기가 필요하다…코로나19 정신적 방역활동 5.

재난에도 장미의 향기가 필요하다…코로나19 정신적 방역활동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