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경제쇼핑·소비자

코로나19에 5성급 호텔도 ‘셀프 체크인’ 키오스크 도입

등록 :2020-10-05 16:13수정 :2020-10-05 16:25

크게 작게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스마트 셀프 체크인·아웃’ 시스템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스마트 셀프 체크인·아웃’ 시스템.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제공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스마트 셀프 체크인·아웃’ 시스템.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제공

코로나19로 비대면 서비스를 선호하는 고객이 늘면서 5성급 호텔도 키오스크를 도입하고 있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은 5일 ‘스마트 셀프 체크인·아웃’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고객이 호텔 직원과 대면하지 않고 키오스크로 직접 입실과 퇴실 절차를 밟을 수 있는 서비스다. 키오스크에서 체크인 메뉴를 선택하고 예약번호나 큐아르(QR)코드를 입력하면 객실 키가 발급된다. 퇴실할 때는 키오스크에 객실 키를 투입하면 이용 요금을 확인하고 추가 요금을 결제할 수 있다. 입실과 퇴실뿐 아니라 마일리지 조회, 주차 등록, 이벤트 소식·신청 가능한 객실 서비스 확인 등도 키오스크를 통해 할 수 있다. 키오스크는 호텔 본관과 신관 1층 로비, 신관 각 층에 설치돼 있다.

파라다이스호텔 부산 쪽은 “최근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짐에 따라 보다 안심할 수 있는 휴식 경험과 편의성을 제공하기 위해 해당 시스템을 도입했다”며 “키오스크를 통해 대기시간을 단축하고 대면 접촉을 최소화할 수 있다”고 밝혔다.

숙박 예약 플랫폼 야놀자가 지난해 11월 개발한 ‘와이플럭스 키오스크’의 판매량도 코로나19가 본격화한 지난 3월부터 8월까지 월 평균 전월 대비 63% 증가했다. 와이플럭스 키오스크는 온라인 예약 플랫폼과 자동 연동되는 호텔 셀프 체크인 기기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이 심화됐던 4월 한 달 간 키오스크 판매량은 전월 대비 227% 증가해 상승폭이 가장 높았다.

야놀자 관계자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비대면 기술이 빠르게 확산되면서 호텔에서도 대면 서비스 시간을 줄이고 운영 효율을 높일 수 있는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김윤주 기자 kyj@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보는 기사

노브랜드 품은 전통시장, 스페인 산타마리아 시장 될까? 1.

노브랜드 품은 전통시장, 스페인 산타마리아 시장 될까?

[단독] “치료제 내년 초 시판…한국이 세계 첫 ‘코로나 청정국’ 될 것” 2.

[단독] “치료제 내년 초 시판…한국이 세계 첫 ‘코로나 청정국’ 될 것”

풀무원 ‘정면’, 국내 첫 비건라면 인증 3.

풀무원 ‘정면’, 국내 첫 비건라면 인증

‘위기의 롯데’? 대대적 인적쇄신…임원에 50대 초반 전진배치 4.

‘위기의 롯데’? 대대적 인적쇄신…임원에 50대 초반 전진배치

‘성공한 야구 덕후’ 김택진, 드디어 꿈을 이뤘다 5.

‘성공한 야구 덕후’ 김택진, 드디어 꿈을 이뤘다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