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문화음악·공연·전시

인도 ‘바나나 합창단’ 내한 콘서트

등록 :2012-05-07 20:18

크게 작게

 인도 바나나 어린이 합창단(사진)이 10일 충북 천안 백석대를 시작으로 두번째 내한 순회공연을 한다. 월드샤프의 대표인 김재창 지휘자가 이끄는 바나나 합창단은 인도 뿌네시의 빈민가 꼰드와와 상비지역의 어린이들로 지난해 11월 창단 첫 내한공연으로 갈채를 받았다. 14일에는 서울 광화문 교보컨벤션홀, 17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 21일 안양대 등 모두 14차례 공연이 이어진다. 지난달 말 입국한 합창단 어린이들은 ‘2012 대한민국 오페라 페스티벌’에도 초대받는 등 다양한 문화체험을 한 뒤 새달초 돌아간다. (02)2692-9978, worldsharp.net
인도 바나나 어린이 합창단(사진)이 10일 충북 천안 백석대를 시작으로 두번째 내한 순회공연을 한다. 월드샤프의 대표인 김재창 지휘자가 이끄는 바나나 합창단은 인도 뿌네시의 빈민가 꼰드와와 상비지역의 어린이들로 지난해 11월 창단 첫 내한공연으로 갈채를 받았다. 14일에는 서울 광화문 교보컨벤션홀, 17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 21일 안양대 등 모두 14차례 공연이 이어진다. 지난달 말 입국한 합창단 어린이들은 ‘2012 대한민국 오페라 페스티벌’에도 초대받는 등 다양한 문화체험을 한 뒤 새달초 돌아간다. (02)2692-9978, worldsharp.net
인도 바나나 어린이 합창단(사진)이 10일 충북 천안 백석대를 시작으로 두번째 내한 순회공연을 한다. 월드샤프의 대표인 김재창 지휘자가 이끄는 바나나 합창단은 인도 뿌네시의 빈민가 꼰드와와 상비지역의 어린이들로 지난해 11월 창단 첫 내한공연으로 갈채를 받았다. 14일에는 서울 광화문 교보컨벤션홀, 17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 21일 안양대 등 모두 14차례 공연이 이어진다. 지난달 말 입국한 합창단 어린이들은 ‘2012 대한민국 오페라 페스티벌’에도 초대받는 등 다양한 문화체험을 한 뒤 새달초 돌아간다. (02)2692-9978, worldsharp.net

<한겨레 인기기사>

8명 집어삼킨 노래방 화재…비상구에 ‘1번방’
이정희-유시민 ‘갈등본색’
안전 장담하더니 ‘광우병 토론 불참’ 문자만 ‘달랑’
미군, 부인과 화상통화 중 ‘원인불명 사망’
MBC 파업 100일째…“이젠 낙하산 보낸 정권과도 투쟁”



광고

광고

광고

문화 많이 보는 기사

조승우·조성진 앞세우고…무대, 다시 불 붙는다 1.

조승우·조성진 앞세우고…무대, 다시 불 붙는다

일 전쟁범죄 다룬 일본영화…구로사와 감독 “시대 잘 마주한 오락영화” 2.

일 전쟁범죄 다룬 일본영화…구로사와 감독 “시대 잘 마주한 오락영화”

“일본 군국주의 세례받은 ‘일본 사람 박정희’ 밝혀내고 있어요” 3.

“일본 군국주의 세례받은 ‘일본 사람 박정희’ 밝혀내고 있어요”

“국가와 종교의 잘못된 결합, 나치즘으로 귀결” 4.

“국가와 종교의 잘못된 결합, 나치즘으로 귀결”

‘콜’ 이어 ‘승리호’도?…한국영화 기대작, 넷플릭스로 진로를 돌려라 5.

‘콜’ 이어 ‘승리호’도?…한국영화 기대작, 넷플릭스로 진로를 돌려라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