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문화문화일반

발품 없이도 온가족 즐길 ‘명작들의 방문’

등록 :2020-10-01 09:25수정 :2020-10-01 09:31

크게 작게

[추석 온라인 전시 콘텐츠]
국내 최초로 반려견 소재 삼은
현대미술관 특별전 눈길 끌고
중앙박물관 유튜브 채널 상영
‘신국보보물전’ 놓치면 아까워
국립중앙박물관 전용 유튜브 채널에서 볼 수 있는 ‘신국보보물전’ 2부 소개 영상. 이인문의 <강산무진도>와 심사정의 <촉잔도권>을 함께 펼친 모습이 보인다.
국립중앙박물관 전용 유튜브 채널에서 볼 수 있는 ‘신국보보물전’ 2부 소개 영상. 이인문의 <강산무진도>와 심사정의 <촉잔도권>을 함께 펼친 모습이 보인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명절 연휴 전시장 나들이도 껄끄러워졌다. 국립 박물관·미술관은 28일부터 다시 열렸지만, 예약제로 관람이 제한된다. 올해 한가위는 풍성하게 차린 온라인 전시 콘텐츠를 즐기는 것이 부담 없는 선택이 될 듯하다.

가장 다채로운 콘텐츠를 내놓은 곳은 국립현대미술관이다. 누리집(mmca.go.kr)이나 유튜브 채널(youtube.com/user/MMCAKorea)에 접속하면 지난 1년간 열린 주요 기획전 16개의 현장과 해설을 담은 영상을 볼 수 있다.

특히 지난 25일부터 유튜브에 영상이 서비스되고 있는 ‘모두를 위한 미술관, 개를 위한 미술관’전을 주목할 만하다. 반려견을 소재로 한 국내 미술관 최초의 기획전으로, 반려의 사회적 의미, 미술관의 개방성과 공공성의 범위 등을 질문하는 전시다. 가족과 함께 반려견이 미술관 공간을 돌아보는 색다른 광경이 펼쳐지며, 참여작가 13명(팀)의 개를 소재로 한 설치작품과 조각, 애니메이션 등 20점의 출품작을 감상할 수 있다. 청년작가 기획전인 ‘프로젝트 해시태그 2020’과 서예사기획전 ‘미술관에 書(서)’, 한국전쟁 특별전 ‘낯선 전쟁’ 등도 내용과 설명이 충실한 편이다. 국립중앙박물관의 온라인 유튜브 채널(youtube.com/user/koreanmuseum)도 놓칠 수 없다. 8월 중순 휴관하기 전까지 큰 인기를 끌었던 ‘신국보보물전’(9월27일까지)의 전시 얼개와 준비과정, 주요 명품의 세부 등을 13개의 온라인 영상으로 상영 중이다. 2017~2019년 새롭게 지정된 국보와 보물 83건 196점을 공개한 이 전시는 한국 회화 사상 가장 긴 작품 가운데 하나인 심사정의 <촉잔도권>, 이인문의 <강산무진도>, 신윤복의 <미인도>가 출품되는 등 역대 최대 규모의 국보·보물 기획전으로 꼽힌다.

‘모두를 위한 미술관, 개를 위한 미술관’의 온라인 소개 영상에 나오는 전시장 광경. 반려견이 개 조형물을 감상하고 있다.
‘모두를 위한 미술관, 개를 위한 미술관’의 온라인 소개 영상에 나오는 전시장 광경. 반려견이 개 조형물을 감상하고 있다.

국외 콘텐츠로는 영국 런던의 로열아카데미오브아츠(RA) 미술관에 차려진 ‘고갱과 인상파 작가들’전(10월18일까지)의 온라인 전시 영상(royalacademy.org.uk/article/gauguin-virtual-tour)이 단연 돋보인다. 유럽 인상파 작품의 보고 중 하나인 덴마크 코펜하겐 오르드룹고르 컬렉션의 명품 60점을 간추려 온라인에 올렸다. 은은한 음악을 깔고 마네, 모네, 르누아르, 피사로, 드가 등 인상파 작가들의 출품작 하나하나를 상세히 확대해 보여주고 알기 쉬운 영문 텍스트로 해설한다. 특히 컬렉션의 고갱이로 꼽히는 후기 인상파 작가 고갱의 낯선 명작들이 눈길을 붙잡는다. 대표작 <어린 소녀의 초상>은 균형 잡힌 구도에 결연한 의지와 애조가 뒤섞인 표정이 보는 이를 매혹한다.

노형석 기자 nuge@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문화 많이 보는 기사

센 언니들 뭉치니 더 세졌네…BTS·블핑 제친 환불원정대 인기비결? 1.

센 언니들 뭉치니 더 세졌네…BTS·블핑 제친 환불원정대 인기비결?

병사 위한 ‘마음의 양식’에 예산 좀 더 쓰세요 2.

병사 위한 ‘마음의 양식’에 예산 좀 더 쓰세요

단막극 고군분투 ‘드라마 스페셜’ 11월7일부터 10편 방영 3.

단막극 고군분투 ‘드라마 스페셜’ 11월7일부터 10편 방영

“성실했고, 꾸준히 늘었다 기억되고 싶어요” 4.

“성실했고, 꾸준히 늘었다 기억되고 싶어요”

사람 ‘잡던’ 수술이 사람 ‘살리는’ 수술 되기까지 5.

사람 ‘잡던’ 수술이 사람 ‘살리는’ 수술 되기까지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