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문화책&생각

‘빛그물’ 최정례 시인 별세…향년 66

등록 :2021-01-16 12:27수정 :2021-01-16 16:14

크게 작게

최정례(사진) 시인이 16일 오전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66.

최정례 시인은 1955년 경기도 화성에서 태어나 고려대 국문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했다. 1990년 <현대시학>으로 등단해 <내 귓속의 장대나무 숲> <레바논 감정> <캥거루는 캥거루고 나는 나인데> <개천은 용의 홈타운> <빛그물> 등의 시집과 연구서 <백석 시어의 힘> 등을 펴냈다. 현대문학상, 백석문학상, 미당문학상, 오장환문학상 등을 받았다.

투병 중이던 지난해 11월에 낸 일곱 번째 시집 <빛그물>이 고인의 생전 마지막 시집이 되었다. 이 시집의 표제작은 텔레비전 동물 다큐멘터리와 꿈 속 장면을 결합해 삶과 죽음, 예술의 내용과 형식 사이의 뗄 수 없는 관련성을 아름다운 이미지로 형상화했다.

“천변에 핀 벚나무가 꽃잎을 떨어뜨리고 있었다 바람도 없는데 바람도 없이 꽃잎의 무게가 제 무게에 지면서, 꽃잎, 그것도 힘이라고 멋대로 맴돌며 곡선을 그리고 떨어진 다음에는 반짝임에 묻혀 흘러가고// 그늘과 빛이, 나뭇가지와 사슴의 관이 흔들리면서, 빛과 그림자가 물 위에 빛그물을 짜면서 흐르고 있었다” (‘빛그물’ 부분)

시집 <빛그물>을 내고서 편집자와 나눈 질의응답에서 시인은 앞으로의 계획을 묻는 질문에 “시를 통해서건 그 무엇을 통해서건 사람을 사랑하는 게 제가 해야 할 일인 것 같아요”라고 대답했다.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8일 오전 6시20분에 있다. (02)2227-7500.

최재봉 선임기자 bong@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문화 많이 보는 기사

[단독] ‘이건희 컬렉션’ 1천점, 국립현대미술관에 기증한다 1.

[단독] ‘이건희 컬렉션’ 1천점, 국립현대미술관에 기증한다

‘소녀시대’ 티파니가 ‘블랙핑크’ 색을 좋아하는 이유 2.

‘소녀시대’ 티파니가 ‘블랙핑크’ 색을 좋아하는 이유

1년 만에 온 ‘워킹데드’…메기도 돌아왔다! 3.

1년 만에 온 ‘워킹데드’…메기도 돌아왔다!

애정싸움과 연기도 구분 못한 서예지와 김정현 4.

애정싸움과 연기도 구분 못한 서예지와 김정현

“설탕 가루를 발라 만든 소설이에요” 5.

“설탕 가루를 발라 만든 소설이에요”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겨레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newsletter
매일 아침, 매주 목요일 낮 뉴스의 홍수에서 당신을 구할 친절한 뉴스레터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