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휴심정벗님글방

바라는 것이 없는 삶, 두려움이 없는 삶

등록 :2021-12-16 15:59

사진 픽사베이
사진 픽사베이

고통은 피할 수 없지만 괴로움은 선택입니다. 생로병사는 피할 수 없지만 괴로움은 스스로 만들어요. 고통 보다 괴로움이 훨씬 더 힘들어요.

몸이 아픈 것은 어쩔 수 없어요. 못 받아들여서 힘든 거예요.

죽음은 면할 수 없어요. 죽을 운명을 못 알아차려서 이생을 허비하고 죽을 때 후회와 두려움이 많아요. 지금부터 받아들이고 준비를 하면 잘 죽을 수 있어요. 이 생을 잘 떠나는 것이 삶의 가장 큰 숙제입니다.

이별은 불가피합니다. 헤어질 줄 모르기 때문에 헤어지면 힘들어요.

고통은 필연적 결론이지만 괴로움은 불필요한 거예요. 괴로움은 생각으로 만드는 복잡한 머리입니다.

괴로움은 바라는 것이에요. 따지는 것이예요. 열 받는 것이에요. 걱정하는 것이에요. 금세 지나가고 말 꿈 같은 인생에 바랄 것도 따질 것도 열 받을 것도 걱정할 것도 하나도 없어요! 이것을 몰라서 괜히 괴로움을 스스로 만들어요.

어떤 상황에서도 머리를 굴리지 않고 단순히 받아들이면 좋은 것도 안 좋은 것도 없다는 것을 알게 되어요. 바라는 것이 없고 두려워 하는 것이 없으면 생로병사를 정복합니다.

글 용수 스님/세첸코리아 대표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휴심정 많이 보는 기사

겸손을 배우는 것이 수행입니다 1.

겸손을 배우는 것이 수행입니다

언더우드와 아펜젤러를 만든것들 2.

언더우드와 아펜젤러를 만든것들

70년만에 화장된 사이비교주의 머리 3.

70년만에 화장된 사이비교주의 머리

김기석목사, 타자와 잘 지내는 법 4.

김기석목사, 타자와 잘 지내는 법

불교와 심리학은 수행의 친구에요 5.

불교와 심리학은 수행의 친구에요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