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스포츠일반

‘17살’ 황선우, 박태환 넘어섰다…자유형 100m 한국 신기록 수립

등록 :2020-11-18 20:46수정 :2020-11-19 11:49

국가대표 선발전 48초25…기존 기록 0.17초 단축
황선우가 18일 열린 2020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운 뒤 서울체고 이병호 감독과 기뻐하고 있다. 대한수영연맹 제공
황선우가 18일 열린 2020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한국 신기록을 세운 뒤 서울체고 이병호 감독과 기뻐하고 있다. 대한수영연맹 제공

고교 2학년생인 황선우(17·서울체고)가 자유형 100m에서 박태환(31) 기록을 깼다.

황선우는 18일 경북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0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이틀째 남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48초25의 한국 신기록을 세우고 우승했다. 박태환이 2014년 2월 호주 뉴사우스웨일스(NSW) 스테이트 오픈 챔피언십에서 작성한 48초42를 6년 9개월 만에 0.17초 단축한 새 기록이다.

황선우는 지난달 15일 열린 제10회 김천 전국수영대회 남자 고등부 자유형 100m 결승에서도 박태환의 기록에 0.09초 모자란 48초51로 우승해 신기록 수립에 대한 기대감을 키운 바 있다.

황선우는 내년 도쿄올림픽 기준기록(48초57)도 가뿐하게 넘어섰다. 경기 뒤 황선우는 대한수영연맹을 통해 “지난해는 도쿄올림픽 출전이 목표였다면, 지금은 내년에 올림픽 준결승, 혹은 결승까지 나서는 것으로 목표가 바뀌었다”고 밝혔다. 그는 기록이 빨라진 비결에 대해 “저만의 비결은 없고, 훈련에 정말 열심히 임했다. 작년까지만 해도 기본적인 체력이 부족했는데 올해는 동계훈련도 열심히 했고 체력을 키운 게 도움이 많이 됐다”고 말했다.

서울체고 2학년 황선우가 18일 경북 김천시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0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00m 예선에서 역영하고 있다.
서울체고 2학년 황선우가 18일 경북 김천시 김천실내수영장에서 열린 2020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00m 예선에서 역영하고 있다.

여자부의 김서영(26·경북도청)도 여자 자유형 100m 한국 기록을 새로 썼다. 김서영은 이날 여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54초83로 들어와, 종전 한국 기록(54초86)을 5년여 만에 0.03초 단축했다.

평영 100m에서는 조성재(제주시청·1분00초40)와 백수연(광주광역시체육회·1분09초27)이 남녀부 정상에 올랐다. 남자 개인혼영 400m에서는 김민석(전주시청)과 김준엽(대전고)이 나란히 4분20초37의 기록으로 공동 1위를 차지했다. 여자부 우승은 정하은(안양시청, 4분46초22) 몫이었다.

김창금 선임기자 kimck@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중력·공포·무관심 이겨내고…날마다 150번 떨어진다, 물속으로 1.

중력·공포·무관심 이겨내고…날마다 150번 떨어진다, 물속으로

‘구원 등판’ 김광현, 2이닝 무실점…세인트루이스 12연승 질주 2.

‘구원 등판’ 김광현, 2이닝 무실점…세인트루이스 12연승 질주

‘배구계 학폭 의혹’ 이재영-이다영, 결국 그리스 가나 3.

‘배구계 학폭 의혹’ 이재영-이다영, 결국 그리스 가나

김하성, 53일 만에 시즌 7호포…샌디에이고 5연패 탈출 4.

김하성, 53일 만에 시즌 7호포…샌디에이고 5연패 탈출

[스포츠왓수다] 럭비 대표팀 주장 박완용, “럭비공 막 튀는 것 아니예요” 5.

[스포츠왓수다] 럭비 대표팀 주장 박완용, “럭비공 막 튀는 것 아니예요”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