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스포츠일반

스포츠 쪽지뉴스(24일)

등록 :2021-06-24 15:09수정 :2021-06-25 02:34

김광현 26일·류현진 27일 MLB 선발 등판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김광현(33)은 26일 오전 9시15분(한국시각)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1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안방경기에 선발 등판한다. 김광현은 현재 1승5패 평균자책점 3.60을 기록중이다.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은 다음 날(27일) 미국 뉴욕주 버펄로의 세일런필드에서 벌어지는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안방경기에 선발로 나선다. 류현진의 시즌 성적은 6승4패 평균자책점 3.25.

OK금융그룹, 유도 안창림 올림픽 포상…금메달 5천만원 등

오케이(OK)금융그룹은 재일교포 3세 출신의 유도 대표팀 73㎏급 간판 안창림(27·KH그룹 필룩스)에게 2020 도쿄올림픽 메달 획득 시 포상하겠다고 24일 밝혔다. 오케이(OK)금융그룹은 “안창림이 금메달을 획득하면 5천만원, 은메달은 3천만원, 동메달은 1천만원을 포상할 계획”이라며 “재일교포 3세 출신의 최윤 오케이(OK) 금융그룹 회장의 관심으로 올림픽 포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WKBL 박신자컵, 내달 11일 통영서 개막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7월11일부터 16일까지 경남 통영시 통영체육관에서 2021 삼성생명 박신자컵 서머리그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올해 박신자컵 서머리그에는 WKBL 6개 구단과 함께 대학 선발팀, 19살 이하(U-19) 대표팀 등 총 8개 팀이 참가한다. 8개 팀은 2개 조로 나뉘어 조별 예선을 치르고, 각 조 1, 2위 팀이 4강에 진출해 우승을 다툰다.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학폭 논란’ 배구 쌍둥이 그리스행 가능할까 1.

‘학폭 논란’ 배구 쌍둥이 그리스행 가능할까

‘7년 만의 8강’ 포항 김기동 감독 “측면 배후 노려 적중” 2.

‘7년 만의 8강’ 포항 김기동 감독 “측면 배후 노려 적중”

‘불펜’ 김광현 올 시즌 첫 세이브…팀은 WC 단독 2위 3.

‘불펜’ 김광현 올 시즌 첫 세이브…팀은 WC 단독 2위

‘세계 150위’ 라두카누, US오픈 우승…세계 테니스 역사를 바꾸다 4.

‘세계 150위’ 라두카누, US오픈 우승…세계 테니스 역사를 바꾸다

기아 타이거즈 최형우, 취약 계층 위해 1억원 기부 5.

기아 타이거즈 최형우, 취약 계층 위해 1억원 기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