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축구·해외리그 월드컵

[옵스큐라] 축구 너머에도 세상이

등록 :2022-11-23 18:27수정 :2022-11-23 18:35

지난 20일(현지시각) 카타르 도하 한 식당에서 손님들이 텔레비전(TV)을 향해 나란히 앉아 있다. 기자에게도 “들어와 같이 보자”고 권한 식당주인도 어느새 축구경기 삼매경이다. 이렇듯 많은 이의 시선을 빼앗는 월드컵 뒤엔 그림자도 짙다. 월드컵 기반시설 건설 중에 외국인 노동자 수천명이 숨졌고, 국제축구연맹(FIFA)은 성소수자 인권을 뜻하는 ‘무지개 완장’ 착용하려던 선수들을 막았다. 개최국인 카타르 인권 실태를 둘러싼 논란은 개막 뒤에도 이어지고 있다.

도하/김혜윤 기자 unique@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찬사받은 경기, 안에선 화풀이…진짜 패배는 승부 뒤에 왔다 1.

찬사받은 경기, 안에선 화풀이…진짜 패배는 승부 뒤에 왔다

벤투의 주전 골키퍼, 왜 조현우 아닌 ‘김승규’였을까 2.

벤투의 주전 골키퍼, 왜 조현우 아닌 ‘김승규’였을까

벤투호, 문제는 수비야…포르투갈전 ‘이 선수’ 꼭 필요하다 3.

벤투호, 문제는 수비야…포르투갈전 ‘이 선수’ 꼭 필요하다

‘쏘니, 괜찮아’…독일 시절 함께한 적장의 뜨거운 포옹 4.

‘쏘니, 괜찮아’…독일 시절 함께한 적장의 뜨거운 포옹

2002년에도 포르투갈 이겼다…한국 16강 경우의 수는? 5.

2002년에도 포르투갈 이겼다…한국 16강 경우의 수는?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