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축구·해외리그

봤지? 손흥민 골, 그럼 투표해…1·2호골 EPL 9월의 골 후보

등록 :2022-09-23 11:09수정 :2022-09-23 16:52

2개 득점 후보 오른 건 손흥민이 유일
레스터시티전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손흥민. 런던/AFP 연합뉴스
레스터시티전서 해트트릭을 달성한 손흥민. 런던/AFP 연합뉴스

13분 만에 해트트릭을 작성하며 득점포를 재가동한 손흥민(30·토트넘 홋스퍼)의 시즌 1·2호골이 9월 이달의 골 후보에 올랐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사무국은 23일(한국시각) 공식 누리집을 통해 2022∼2023시즌 프리미어리그 9월 이달의 골 후보를 발표했다. 후보는 총 8개로, 손흥민이 지난 18일 레스터시티와 경기에서 터뜨린 시즌 1·2호골 역시 후보로 꼽혔다. 후보에 2개의 득점을 올린 건 손흥민이 유일하다.

손흥민은 앞서 레스터시티와 경기 전까지 리그 6경기(컵대회 포함 8경기) 연속 무득점을 기록하며 부진했다. 특히 이날은 이적생 히샤를리송에 밀려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하기도 했다. 앞서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공격수들에게 로테이션을 줄 수 있다고 언급하며 손흥민을 주전에서 뺄 수 있다는 암시를 했기 때문에 우려가 컸다.

그러나 폼은 일시적일 뿐이었고, 클래스는 영원했다. 손흥민은 이날 후반 14분 히샤를리송과 교체 투입돼 13분 만에 3골을 몰아넣고 팀을 6-2 대승으로 이끌었다. 시즌 초반 이어진 침묵에 대한 불안을 한 방에 날리는 화끈한 득점쇼였다.

프리미어리그 9월 이달의 골 후보에 오른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누리집 갈무리
프리미어리그 9월 이달의 골 후보에 오른 손흥민. 프리미어리그 누리집 갈무리

이번에 이달의 골 후보에 오른 두 득점은 후반 28분 수비 2명을 앞에 두고 페널티아크 오른쪽에서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터뜨린 시즌 첫 골과 후반 39분 해리 케인의 패스를 받아 비슷한 지역에서 왼발 감아차기로 만든 두 번째 골이다.

이달의 골은 26일 저녁 8시까지 팬 투표를 받고, 이후 전문가 평가를 합산해 결정한다. 투표는 프리미어리그 공식 누리집(https://www.premierleague.com/news/2797413)에서 할 수 있다.

이준희 기자 givenhappy@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17연패 뒤 귀한 1승…‘철비’ 이한비는 울보가 됐다 1.

17연패 뒤 귀한 1승…‘철비’ 이한비는 울보가 됐다

‘완벽한 선두’ 나폴리, 4연승 질주…우승 확률 92% 2.

‘완벽한 선두’ 나폴리, 4연승 질주…우승 확률 92%

NBA·EPL처럼 K리그도 ‘명예의 전당’ 만든다 3.

NBA·EPL처럼 K리그도 ‘명예의 전당’ 만든다

강동궁 선봉 SK렌터카, 2년 만에 웰뱅 꺾고 분위기 반전 4.

강동궁 선봉 SK렌터카, 2년 만에 웰뱅 꺾고 분위기 반전

‘터졌다’ 손흥민 멀티골…토트넘, 프레스턴 3-0 완파 FA컵 16강행 5.

‘터졌다’ 손흥민 멀티골…토트넘, 프레스턴 3-0 완파 FA컵 16강행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