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축구·해외리그

강등권 탈출 급한 강원FC, 최용수 감독 영입

등록 :2021-11-16 10:49수정 :2021-11-17 02:31

최용수 감독. 강원FC 제공
최용수 감독. 강원FC 제공

강원FC가 9대 사령탑으로 최용수 감독을 영입했다.

강원은 16일 “9대 사령탑으로 최용수 감독을 선택했다. 명문 팀으로 발돋움하길 원하는 강원FC와 새로운 도전을 준비하던 최용수 감독은 뜻을 모아 힘을 합치기로 했다”고 밝혔다.

최용수 감독은 FC서울에서 감독을 역임(2012~2016)하면서 정규리그, 축구협회컵 우승을 차지했고,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준우승을 경험했다. 2016년에는 중국 장쑤 쑤닝의 지휘봉을 잡았고, 2018년 10월 강등 위기의 서울에 다시 부임해 팀을 잔류시켰다. 2019년에는 서울을 리그 3위로 올렸으나 이듬해 중도 사퇴했다.

최용수 감독은 강등 위기의 강원을 구해내야 할 입장이다. 강원은 K리그1 11위(9승12무15패·승점 39)로 앞으로 남은 시즌 최종전 2경기에서 사활을 걸고 승점을 따야 한다. K리그1의 12위는 2부로 강등되고, 11위는 2부 팀과 승강 플레이오프를 벌여야 한다.

최용수 감독은 18일 강원FC 구단주인 최문순 도지사와 첫 대면을 가진 후 기자 간담회를 통해 입장을 전할 예정이다.

김창금 선임기자 kimck@hani.co.kr
추천인 이벤트 너랑 나랑 '겨리 맺자'
추천인과 추천인을 입력한 신규 정기/주식 후원회원
모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쇼트트랙 심석희 조사결과 발표…“폭언은 사실, 고의충돌은 증거 부족” 1.

쇼트트랙 심석희 조사결과 발표…“폭언은 사실, 고의충돌은 증거 부족”

제이슨 데이, PGA챔피언십 우승…눈물 터뜨린 이유는? 2.

제이슨 데이, PGA챔피언십 우승…눈물 터뜨린 이유는?

프로당구, 크라운해태배 ‘사물놀이’ 이색 개막식 3.

프로당구, 크라운해태배 ‘사물놀이’ 이색 개막식

프로농구 스타 허웅-허훈 형제의 시너지 효과? 4.

프로농구 스타 허웅-허훈 형제의 시너지 효과?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너랑 나랑'겨리 맺자'
좋은 언론을 향한 동행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위에 한겨레 후원을
추천해 주세요.이벤트 참여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