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야구·MLB

NC, 외국인 타자 테임즈 영입

등록 :2013-12-10 19:26수정 :2013-12-10 21:05

에릭 테임즈(27)
에릭 테임즈(27)
프로야구 엔씨(NC)가 팀의 첫 외국인 타자로 에릭 테임즈(27)를 영입했다고 10일 발표했다. 엔씨는 “이달 중순 미국에서 메디컬테스트를 진행한 뒤 이상이 없으면 정식 계약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캘리포니아 출신인 테임즈는 우투좌타형으로 183㎝, 95㎏의 체격에 외야수와 1루 수비가 가능한 중장거리포 선수다. 2008년 메이저리그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219번째로 토론토에 지명됐고, 2010년 마이너리그 더블에이에서 27개의 홈런을 때렸다. 2011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테임즈는 통산 181경기에서 타율 0.250, 21홈런, 62타점을 기록했다. 올 시즌에는 시애틀과 볼티모어 산하 트리플에이(A)에서 98경기에 출전해 타율 0.283, 10홈런, 49타점, 8도루를 기록했다. 배석현 엔씨 단장은 “선구안이 좋으며 필드 전체를 활용하는 중장거리 타자로 타선의 무게감을 더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충신 기자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아하 올림픽] 야구는 왜 6개국만 출전했을까 1.

[아하 올림픽] 야구는 왜 6개국만 출전했을까

우하람, 세계 4위 대기록…‘다이빙 불모지’ 한국 최고 성적 2.

우하람, 세계 4위 대기록…‘다이빙 불모지’ 한국 최고 성적

“노출 대신 실력을 보라”…여자선수 ‘성차별’에 잇단 반기 3.

“노출 대신 실력을 보라”…여자선수 ‘성차별’에 잇단 반기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에는 “아주 특별한 힘”이 있다 4.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에는 “아주 특별한 힘”이 있다

슬퍼 말아요, 한국의 탁구 신동…이번 올림픽은 그저 시작이에요 5.

슬퍼 말아요, 한국의 탁구 신동…이번 올림픽은 그저 시작이에요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