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올림픽

‘김연경 16득점’ 한국 여자배구, 케냐에 3-0 승리

등록 :2021-07-28 00:45수정 :2021-07-28 00:55

조별리그 1패 뒤 1승
김희진 20득점 맹활약
김연경이 27일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예선전 케냐와 경기에서 강타를 때리고 있다. 도쿄/연합뉴스
김연경이 27일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예선전 케냐와 경기에서 강타를 때리고 있다. 도쿄/연합뉴스

김희진이 살아난 한국 여자배구가 1패 뒤 1승을 따냈다.

한국은 27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A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약체 케냐를 세트 스코어 3-0(25:14/25:22/26:24)으로 꺾었다. 첫 경기였던 브라질에 0-3 완패를 당했던 터라 이번 경기 승리가 무엇보다 중요했던 한국이었다. 김희진이 62.50%의 높은 공격성공률로 양 팀 합해 최다인 20득점을 올렸고, 김연경이 16득점을 보탰다. 박정아가 9득점, 양효진이 7득점.

브라질(세계 2위), 세르비아(10위), 일본(5위), 도미니카공화국(7위), 케냐(24위) 등과 A조에 속한 한국(14위)은 조 4위에 들어야만 8강에 오른다. 때문에 29일 도미니카공화국전, 31일 일본전 중 한 경기에서 반드시 이겨야만 한다.

김양희 기자 whizzer4@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14살 ‘윔블던 우승자’ 왜 등교 포기했나 [김양희의 스포츠 읽기] 1.

14살 ‘윔블던 우승자’ 왜 등교 포기했나 [김양희의 스포츠 읽기]

“롯데 우승날까지 한국 있겠다”던 케리 마허 교수 별세 2.

“롯데 우승날까지 한국 있겠다”던 케리 마허 교수 별세

맨시티 홀란드 누구길래 골잔치…맨유 호날두 어쨌길래 야유 3.

맨시티 홀란드 누구길래 골잔치…맨유 호날두 어쨌길래 야유

‘슈퍼 수트’ 없어도 돼!…포포비치, ‘전신 수영복’ 기록들 넘어서다 4.

‘슈퍼 수트’ 없어도 돼!…포포비치, ‘전신 수영복’ 기록들 넘어서다

‘월드클래스’의 강림…지소연, 수원FC 데뷔전 멀티골 5.

‘월드클래스’의 강림…지소연, 수원FC 데뷔전 멀티골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