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태안화력서 컨베이어 점검하던 20대 하청업체 근로자 숨져

등록 :2018-12-11 09:52수정 :2018-12-11 09:58

충남 태안화력발전소.
충남 태안화력발전소.
11일 오전 3시 20분께 충남 태안군 원북면 태안화력 9·10호기 발전소에서 하청업체 근로자 A(24)씨가 연료공급용 컨베이어벨트에 끼여 숨져 있는 것을 동료들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설비 운용팀인 A씨는 전날 오후 6시께 출근해 컨베이어를 점검했으며, 오후10시 이후 연락이 끊겨 동료들이 찾던 중이었다.

경찰은 현장 근무자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윤석열 정부는 ‘대통령 1인 정부’, 초조하니까 노조 때린다” 1.

“윤석열 정부는 ‘대통령 1인 정부’, 초조하니까 노조 때린다”

“끝없이 밀려오는 조문객 보며 ‘사람 선물’ 깨달았습니다” 2.

“끝없이 밀려오는 조문객 보며 ‘사람 선물’ 깨달았습니다”

대통령 주변 비판에 잇단 고발 맞대응…“입막음 위한 권력 남용” 3.

대통령 주변 비판에 잇단 고발 맞대응…“입막음 위한 권력 남용”

일본 온천 여행 떠났다가 한국인 3명 숨져… ‘히트쇼크’ 주의 4.

일본 온천 여행 떠났다가 한국인 3명 숨져… ‘히트쇼크’ 주의

오후엔 미세먼지 사라지고 봄기운만 남는다…10일 비 또는 눈 5.

오후엔 미세먼지 사라지고 봄기운만 남는다…10일 비 또는 눈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