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영상] 뻗치기, 뒤쫓기…수습기자 3인 ‘양진호 회장 추적기’

등록 :2018-11-02 16:17수정 :2018-11-02 17:42

[취재 관찰기]
‘엽기 폭행’ 양진호 회장 취재기
차디찬 바닥 4시간 기다림은 기본
취재원 만나려 편지까지 씁니다

양진호 회장의 폭행 동영상이 처음 보도되고 이틀만인 1일. <한겨레> 24시팀에서 수습교육을 받고 있던 막내 기자들 3명이 경기도 판교에 떴습니다. 위디스크 사무실, 이사진들의 자택, 양진호 회장 동생이 운영하는 회사의 사무실… 막내 기자들은 양진호 회장이 나타날 것 같은 장소에 무작정 찾아갔습니다. 4시간 기다림은 기본이고, 양회장이 회사에 다녀간 흔적이라도 쫓기 위해 애를 씁니다. 취재원에게 ‘좀 만나달라’는 얘기를 구구절절 적은 편지까지 써서 우편함에 넣어두고 왔습니다. 막내 기자들의 하루는 어떻게 흘렀을까요? 이들은 과연, 양진호 회장을 만날 수 있었을까요?

황금비 기자 withbee@hani.co.kr

추천인 이벤트 너랑 나랑 '겨리 맺자'
추천인과 추천인을 입력한 신규 정기/주식 후원회원
모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공수처, ‘고발사주’ 의혹 손준성 구속영장 재청구 1.

공수처, ‘고발사주’ 의혹 손준성 구속영장 재청구

울산 확진 2명 ‘오미크론’ 발생국서 입국…변이감염 여부 분석중 2.

울산 확진 2명 ‘오미크론’ 발생국서 입국…변이감염 여부 분석중

10살 미만 첫 코로나 사망…당국 “기저질환 보유, 사후 확진” 3.

10살 미만 첫 코로나 사망…당국 “기저질환 보유, 사후 확진”

[Q&A]  재택치료자 동거인 격리 10일? 20일?…29일부터 달라지는 방역대책 4.

[Q&A] 재택치료자 동거인 격리 10일? 20일?…29일부터 달라지는 방역대책

법정 예절 어디까지?…팔짱·다리꼬기가 법정의 존엄 해치나 5.

법정 예절 어디까지?…팔짱·다리꼬기가 법정의 존엄 해치나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너랑 나랑'겨리 맺자'
좋은 언론을 향한 동행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위에 한겨레 후원을
추천해 주세요.이벤트 참여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