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단독] 박근혜 “징용배상 판결 확정되면 나라 망신” 파기 종용

등록 :2018-09-03 05:00수정 :2018-09-03 15:03

크게 작게

‘위안부 재단’ 2016년 7월 설립 맞춰
징용 ‘외교부 의견서→전합→파기’ 구상
박, 외교부에 “의견서 8월까지 내라” 지시
행정처-외교부, 박 지시 뒤 일사천리 진행
2016년 8월3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 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재단’이 개최한 12·28 한-일 합의 강행 규탄 및 정의로운 해결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기자회견 도중 내린 비로 소녀상의 눈가에 빗물이 고여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2016년 8월31일 오전 서울 종로구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 해결을 위한 정의기억재단’이 개최한 12·28 한-일 합의 강행 규탄 및 정의로운 해결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기자회견 도중 내린 비로 소녀상의 눈가에 빗물이 고여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이 판결이 확정되면 나라 망신이다.” 2015년 12월 이른바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이라는 한-일 ‘위안부’ 문제 합의가 나온 뒤 당시 박근혜 대통령이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사건 재판을 두고 청와대 참모진에게 했다는 말이다. 일본 전범기업의 배상 책임을 인정한 대법원의 판례를 자신이 추진하는 과거사 청산 방향에 맞춰 뒤집거나 최대한 늦추는 방안을 실행하라고 주문한 것이다. 일본 정부에 ‘성의’를 보여야 한다는 취지다.

2일 <한겨레> 취재 결과, 박 전 대통령은 2016년 중반 청와대 참모진을 통해 외교부에 “곧 ‘화해치유재단’이 설립되고 (일본에서) 돈이 들어오면 대법원에 징용 사건 의견서 제출을 처리하라”고 지시했다고 한다. ‘위안부’ 합의에 따라 일본 정부 돈(10억엔)으로 만들어지는 화해치유재단 설립 일정에 맞춰 강제징용 사건 재판도 정리하려고 한 셈이다. 그 직전 박 전 대통령은 “(징용 배상 책임을 인정한) 판결이 확정되면 나라 망신”이라고 강조하면서 외교부 의견서 제출 시점을 ‘2016년 8월’ 이후에 본격화하라고 지시하기도 했다고 한다. 일본 정부가 10억엔을 보내주기로 한 시점이었다.

당시 외교부는 ‘위안부’ 합의 이후 후폭풍이 거센 점 등을 고려해 의견서 제출 시점을 늦추려고 했지만, 임종헌 당시 법원행정처 차장 등은 청와대와 외교부 관계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왜 제출하지 않느냐”며 여러 차례 채근했다고 한다.

박 전 대통령이 의견서 제출 시점을 지시한 뒤부터는 절차가 일사천리로 진행됐다. 2016년 9월 임 전 차장은 외교부 고위 관계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외교부로부터 의견서 제출 절차 개시 시그널을 받으면 (시나리오를) 진행하겠다”고 제시했고, 외교부는 그해 11월 대법원에 의견서를 냈다. 다만 그즈음 ‘국정 농단’ 사태가 본격화하고 박 전 대통령이 탄핵당한 뒤 대법원 재판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시간만 보내게 됐다.

앞서 검찰은 2013~2014년 ‘김기춘 대통령 비서실장-차한성·박병대 법원행정처장-외교부 장관’ 회동 등을 통해 이런 인식을 공유하고 실행한 사실을 확인한 바 있다. 당시 비밀회동에서는 외교부가 대법원에 의견서를 제출하면 ‘새로운 쟁점’이 생겼다는 이유로 사건을 대법원 전원합의체에 회부해, 전범기업의 배상 책임을 인정했던 대법원의 앞선 소부 판결을 파기하는 방안 등이 논의됐다. 검찰은 양승태 당시 대법원장도 강제징용 사건 재판 파기 계획을 보고받았을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현소은 기자 soni@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정인이 양부 “딸 생각해 구속만은…” 법정엔 야유가 터졌다 1.

정인이 양부 “딸 생각해 구속만은…” 법정엔 야유가 터졌다

투신한 딸 학생증 안고, 아빠는 ‘그놈들’ 재판 지켜봤다 2.

투신한 딸 학생증 안고, 아빠는 ‘그놈들’ 재판 지켜봤다

주말 비 오고 나면, 봄 돌아온대…낮 최고 16~26도 예상 3.

주말 비 오고 나면, 봄 돌아온대…낮 최고 16~26도 예상

27일부터 ‘노쇼’ 백신 네이버·카카오로 쉽게 예약 4.

27일부터 ‘노쇼’ 백신 네이버·카카오로 쉽게 예약

김학의 출국금지 사건의 마지막 퍼즐 / 옥기원 5.

김학의 출국금지 사건의 마지막 퍼즐 / 옥기원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겨레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newsletter
매일 아침, 매주 목요일 낮 뉴스의 홍수에서 당신을 구할 친절한 뉴스레터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