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포토] ‘국회는 월급루팡?’

등록 :2018-07-09 12:04수정 :2018-07-09 13:46

참여연대, 국회 앞서 특수활동비 폐지 및 지출내역 공개 촉구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와 지출내역 공개 촉구 기자회견’이 열린 9일 오전 국회 정문 앞에서 참여연대 한 회원이 ‘월급루팡'이 적힌 손펫말을 들고 있다. 김성광 기자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와 지출내역 공개 촉구 기자회견’이 열린 9일 오전 국회 정문 앞에서 참여연대 한 회원이 ‘월급루팡'이 적힌 손펫말을 들고 있다. 김성광 기자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와 지출내역 공개 촉구 기자회견’이 9일 오전 국회 정문 앞에서 열려, 참여연대 회원들이 ‘특활비 기록 전면공개’ 등이 적힌 손펫말을 들고 있다. 김성광 기자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와 지출내역 공개 촉구 기자회견’이 9일 오전 국회 정문 앞에서 열려, 참여연대 회원들이 ‘특활비 기록 전면공개’ 등이 적힌 손펫말을 들고 있다. 김성광 기자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와 지출내역 공개 촉구 기자회견’이 9일 오전 국회 정문 앞에서 열려, 참여연대 회원들이 손피켓을 든 채로 구호를 외치고 있다. 김성광 기자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와 지출내역 공개 촉구 기자회견’이 9일 오전 국회 정문 앞에서 열려, 참여연대 회원들이 손피켓을 든 채로 구호를 외치고 있다. 김성광 기자

‘국회 특수활동비 폐지와 지출내역 공개 촉구 기자회견’이 9일 오전 국회 정문 앞에서 열렸다. 참여연대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국회 특수활동비 지급 중단 및 폐지’와 ‘2014년 이후 특수활동비 지출 내역 공개’, ‘특수활동비 수령 의원들의 반납 의사 공개’ 등을 요구했다.

김성광 기자 flysg2@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상층부터 무너진 천장, 시루떡처럼 차곡차곡 쌓였다 1.

상층부터 무너진 천장, 시루떡처럼 차곡차곡 쌓였다

정상 올라가던 스키장 리프트 ‘역주행’…“뛰어내려” “쾅쾅” 소리 뒤엉켜 2.

정상 올라가던 스키장 리프트 ‘역주행’…“뛰어내려” “쾅쾅” 소리 뒤엉켜

완벽하게 혼자인 순간은 없다 3.

완벽하게 혼자인 순간은 없다

‘10년째 식물인간’ 동생과 사는, 말 못하는 불안이죠 4.

‘10년째 식물인간’ 동생과 사는, 말 못하는 불안이죠

공수처→검찰→경찰…수사기관들, ‘최재형 채용 의혹’ 떠넘기나 5.

공수처→검찰→경찰…수사기관들, ‘최재형 채용 의혹’ 떠넘기나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