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1%%]

1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예술의 전당에서 열린 뮤지컬 '영웅' 관람을 위해 개그맨 김구라와 박옥선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가 이동하고 있다. 2014.01.19. 뉴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