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활동거점 제약없는 ‘기동타격대식’ 조폭 적발

등록 :2005-05-22 10:03

특정한 활동거점을 두지 않고 이권이 있는 곳이라면 가리지 않고 찾아가 폭력을 휘둘러온 `기동타격대식' 폭력조직이 검ㆍ경찰 합동수사반에 의해 일망타진됐다.

조직폭력사범 전담 서울지역 합동수사부는 22일 서울, 경기도 일대, 대전 등의아파트 공사 및 철거현장 등에서 이권에 개입하며 폭력을 휘두른 거대 신흥 폭력조직 `연합 새마을파'를 적발, 두목 김모(38)씨 등 34명을 폭력행위등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 등 혐의로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합수부는 이 조직의 수괴급 고문 장모(39)씨 등 조직원 43명도 같은 죄목으로지명수배했다고 밝혔다.

목포 새마을파, 청계파, 무안파, 해제파 등 전남 지역 4개 조직 폭력배들이 결집해 1999년 결성한 연합 새마을파는 각자 생업에 종사하는 상층부 조직원들이 서울,경기도, 대전 등지의 숙소에서 후배들을 합숙관리하면서 필요할 때만 신속히 동원해폭력을 행사하는 `점(點)조직' 형태로 운영된 것이 특징. 합수부에 따르면 이들은 2000년 8월 성북구 종암동 소재 모 고교 강당에서 열린재개발조합장 선거에 조직원 10여명을 배치해 위세를 과시하고 그해 8월 중구 신당동 아파트 신축 공사장에서 섀시 공사권을 갈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2000년 6월 서울 중구 구민회관에서 열린 황학동 재개발조합 주민총회와 관련, 조합장 반대파에 고용된 `판문이파' 소속 폭력배들과 함께 조합장측 조합원들을상대로 폭력을 휘두르기도 했다고 합수부는 밝혔다.

2000년 12월에는 서울 성북구 소재 월곡 4지구 재개발 아파트공사 철거 현장에서 폭력조직 `쌍택이파', `오비파', `동아파', `보성파' 등 폭력배 300여명과 합세해 철거반대 주민들과 대치하기도 했다.

이 조직은 2002년 10월 송파구 신천동 소재 향군회관에서 열린 해병전우회 중앙회장 선출행사 때 흉기를 소지한 채 해병전우회원들에게 위력을 과시하기도 했다고검찰은 밝혔다.

1999년 8월에는 조직원 10여명을 동원해 일산의 식당 주인을 납치ㆍ감금한 뒤 2억5천만원 상당의 식당운영권을 갈취하고 이듬해 8월에는 도박꾼을 상대로 5천만원을 갈취한 것으로 조사됐다.

합수부는 "과거 폭력조직은 학연ㆍ지연을 연결고리로 일정한 세력을 형성, 이른바 `나와바리'로 불리는 특정지역을 근거삼아 활동하며 영역을 침범하는 조직과 혈투를 벌이기도 했지만 연합 새마을파의 경우 지역근거 없이 전방위로 활동하며 이권을 위해 대립관계의 조직과도 연계한 점이 특징"이라고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수해 현장이 정치인 포토존인가?”…반지하 대학생이 묻다 1.

“수해 현장이 정치인 포토존인가?”…반지하 대학생이 묻다

‘법 기술자’ 한동훈의 “시행령 쿠데타”…삼권분립 근간 흔드나 2.

‘법 기술자’ 한동훈의 “시행령 쿠데타”…삼권분립 근간 흔드나

“김건희 논문 재검증 찬반투표”…국민대 교수들 “재조사위 판단 공감 어려워” 3.

“김건희 논문 재검증 찬반투표”…국민대 교수들 “재조사위 판단 공감 어려워”

이재용·신동빈 등 재계인사 대거 사면…이명박·김경수 제외 4.

이재용·신동빈 등 재계인사 대거 사면…이명박·김경수 제외

빗물이 빠진 자리…구슬땀으로 진흙 자국 지우는 사람들 5.

빗물이 빠진 자리…구슬땀으로 진흙 자국 지우는 사람들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