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교육

“저임금으로 학생 노동 착취…이게 학습중심 현장실습이냐”

등록 :2021-10-11 13:48수정 :2021-10-18 13:25

고 홍정운군 사망 관련
평등교육학부모회 등 성명
10일 오후 전남 여수시 웅천동 요트선착장 현장실습을 하던 중 숨진 한 특성화고 3학년 홍정운(18)군이 따개비 제거 작업을 하던 한 요트가 관광객을 태우고 주변을 돈 뒤 선착장으로 들어오고 있다. 이 요트는 홍군이 숨진 뒤 5일 만에 영업을 재개했다. 선주는 “미리 예약된 관광객을 다른 배로 돌렸지만 도저히 변경되지 않은 손님들을 태웠다”라고 말했다. 여수/김명진 기자 littleprince@hani.co.kr
10일 오후 전남 여수시 웅천동 요트선착장 현장실습을 하던 중 숨진 한 특성화고 3학년 홍정운(18)군이 따개비 제거 작업을 하던 한 요트가 관광객을 태우고 주변을 돈 뒤 선착장으로 들어오고 있다. 이 요트는 홍군이 숨진 뒤 5일 만에 영업을 재개했다. 선주는 “미리 예약된 관광객을 다른 배로 돌렸지만 도저히 변경되지 않은 손님들을 태웠다”라고 말했다. 여수/김명진 기자 littleprince@hani.co.kr

해양과학고 학생이 요트 선체 바닥 이물질 제거 노동에 내몰리는 것이 학습 과정으로서의 현장실습입니까, 노동 착취입니까? 원예과에 다니던 고 이민호군은 제주 생수공장에 가서 지게차를 운전하다가 죽음을 당했는데, 이는 현장실습입니까 아닙니까?”

지난 6일 전남 여수의 한 요트업체에서 현장실습을 하다 숨진 고 홍정운(18)군 사건을 두고 교육계에서 안전이 담보되지 않은 ‘학습중심 현장실습’을 폐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왔다. 교육부가 2017년 11월 고 이민호군 사건을 계기로 ‘산업체 파견형 현장실습’을 폐지하고 2018년부터 ‘학습중심 현장실습’을 도입했지만, 현장에서는 ‘저임금 청소년 노동 착취’가 만연하다는 이유에서다.

11일 ‘평등교육실현을 위한 전국학부모회’(평등교육학부모회)는 지난 6일 전남 여수에서 요트업체 대표의 지시로 바다에 들어가 요트 바닥의 조개·따개비를 긁어 제거하는 작업을 하다가 물에 빠져 숨진 특성화고 현장실습생 홍군의 명복을 비는 성명서를 내고 이같이 주장했다. 평등교육학부모회는 “현장실습생이 받는 ‘임금’이 ‘현장실습 지원비’로 이름을 바꿨을 뿐 ‘산업체 파견형 현장실습’과 ‘학습중심 현장실습’은 다르지 않다”며 “직업계고 학생의 취업 불안을 담보로 전공과도 무관하며 취업을 지속하기 어려운 일자리로 학생 신분인 청소년들을 내몰고 있는 것이 현장실습의 실상”이라고 비판했다.

교육부의 안이한 태도를 비판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지난해 4월 경주의 한 특성화고에서 기능경기대회를 준비하다 극단적 선택을 한 고 이준서 학생 사망사건 공동대책위원회도 이날 성명서를 내고 “지난해 이준서군 사망 이후 교육부는 ‘기능대회 수준을 높이고 학생들의 대회 참여 여건을 개선한다’는 보도자료를 냈지만 올해도 기능반 학생들은 휴일 늦은 시간에 메달 따는 기계 신세”라고 주장했다. 대책위는 “직업계고 학생들을 기능대회의 소모품으로 전락시키고 있는 기능반 제도와 사실상 노동력 제공의 수단으로 활용하고 있는 현장실습 폐지 등 근본적인 개혁을 외면한 유은혜 교육부 장관은 고 홍정운군 사망사고에 대한 총책임을 지고 사퇴하라”고 요구했다.

이유진 기자 yjlee@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오프라인 구경 뒤 온라인 구매…매장 응대 ‘공짜노동’ 해법 찾는다 1.

오프라인 구경 뒤 온라인 구매…매장 응대 ‘공짜노동’ 해법 찾는다

‘장제원 아들’ 장용준 검찰 송치…윤창호법도 적용 2.

‘장제원 아들’ 장용준 검찰 송치…윤창호법도 적용

국민의힘이 자초한 ‘11월5일 이후’ 고발 사주 의혹 수사, 여파는? 3.

국민의힘이 자초한 ‘11월5일 이후’ 고발 사주 의혹 수사, 여파는?

31살 회사원 “감염돼도 곧 괜찮아져…굳이 접종 필요 있나” 4.

31살 회사원 “감염돼도 곧 괜찮아져…굳이 접종 필요 있나”

설악산에서 첫눈 관측…지난해보다 15일 빨라 5.

설악산에서 첫눈 관측…지난해보다 15일 빨라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