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의료·건강

권덕철 세계보건총회 연설 “백신 기술이전…후쿠시마 오염수 검증”

등록 :2021-05-25 10:46수정 :2021-05-25 10:59

제74차 세계보건총회(WHA) 기조연설 예정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연합뉴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연합뉴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이 국제 사회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백신 생산 확대와 일본 후쿠시마 핵발전소 오염수 해양 방출 결정과 관련한 정보 검증을 촉구한다.

권 장관은 25일 저녁 화상으로 열리는 ‘제74차 세계보건총회(WHA)’ 기조연설에서 먼저 세계보건기구(WHO)에 대한 한국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하면서 팬데믹 극복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권 장관은 임상시험 간소화 등을 통해 백신과 치료제 개발을 가속화하고, 생산기지 발굴과 기술이전을 통한 백신 생산 확대에 집중할 것을 제안할 예정이다.

권 장관은 또한 일본 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배출 결정에 대해 국제 사회의 관심을 촉구할 계획이다. 오염수 배출 문제에 대한 일본 쪽의 투명한 정보 공개를 요청하는 한편, 이해 당사국과의 충분한 사전 협의 없이 오염수를 방출해서는 안 된다는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그는 미리 배포한 기조연설문을 통해 “미래의 팬데믹 예방을 위해 국제보건위기 대응 체계를 정비해야 한다. 특히 한국은 공공보건 위협 요소에 대한 국가들의 신속한 통보와 정보 공유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싶다”며 “각국의 의료시스템 강화를 통한 보건 위기의 빠른 감지 및 통보는 미래의 질병 X(Disease X)가 팬데믹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예방하는 중요한 요소”라고 말했다. 권 장관은 이어 “같은 원칙이 지난 4월 일본 정부가 발표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문제에도 적용되어야 할 것”이라며 “일본 정부의 투명한 정보 공개를 바라며 전례 없는 사안임을 고려해 이해당사국과의 충분한 사전 협의 없이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이 이루어져서는 안 된다는 점을 강조하고 싶다. 세계보건기구, 국제원자력기구(IAEA)를 비롯한 국제 사회의 객관적이고 충분한 검증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세계보건총회는 세계보건기구의 정기 총회로 매년 5월 열린다. 24일 개막한 올해 회의는 다음 달 1일까지 열리며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에 이어 화상으로 진행된다.

김지훈 기자 watchdog@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현장] 홍대앞 가면·마스크 중국인들…‘백지시위’ 연대를 외치다 1.

[현장] 홍대앞 가면·마스크 중국인들…‘백지시위’ 연대를 외치다

화물기사, 노동자 아니라며…‘운송거부=불법파업’ 법적 궤변 2.

화물기사, 노동자 아니라며…‘운송거부=불법파업’ 법적 궤변

“경찰, 쌍용차때 헬기로 생명위협…노동자 ‘새총’ 저항은 정당방위” 3.

“경찰, 쌍용차때 헬기로 생명위협…노동자 ‘새총’ 저항은 정당방위”

코로나, 2번째가 더 무섭다…1회 때보다 사망 위험 1.3~3배 4.

코로나, 2번째가 더 무섭다…1회 때보다 사망 위험 1.3~3배

화물연대 2차교섭 결렬…정부, 안전운임제 폐지 시사 ‘압박’ 5.

화물연대 2차교섭 결렬…정부, 안전운임제 폐지 시사 ‘압박’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