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의료·건강

중국산 담배 피우는 건 중금속 빨아들이는 일?

등록 :2010-10-08 20:16

납·비소 등 캐나다 담배의 3배 이르러
토양오염 탓…다른 작물도 오염 가능성
납·카드뮴·비소 등 중금속에 오염될 수 있는 가장 빠른 길은 중국 담배를 피우는 것?

최근 발행된 미국 버팔로 소재 로스웰파크 암센터 연구원들의 보고서를 보면 중국산 담배엔 캐나다산 담배의 거의 3배에 이르는 중금속이 포함된 것으로 조사됐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8일 보도했다. 연구원들은 79개 상표의 중국산 담배를 캐나다산 담배들과 비교했는데, 이는 캐나다 공중보건당국이 정기적으로 담배 성분을 조사해 결과를 발표해오고 있기 때문이다.

이 신문은 최근 몇해 동안 장난감에서 식품에 이르기까지 중국산 제품의 불량과 중금속 오염 문제가 잇따라 불거진 것을 생각하면 그리 놀라운 일은 아니라면서도, 담배의 경우 중금속 성분이 제조 과정에서 첨가된 게 아니라 중국의 오염된 토양이 주된 원인이란 점에서 성격을 달리한다고 전했다.

연구팀의 제프리 퐁 캐나다 워털루대 교수는 “토양이 납·카드뮴·비소 등에 오염돼 있으면 그곳에서 재배된 담배 잎도 이를 함유하게 된다”고 말했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수십년에 걸친 공업화 과정은 중국 대륙을 오염시켰으며, 그런 점에서 중금속 오염은 담배에 국한되지 않고 쌀·과일·채소 등 농작물 전반에 걸쳐 존재하며, 소비자들에 허용된 기준치를 훨씬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은 지적했다. 환경문제 전문가들은 올 초 중국 정부에 토양 오염이 식량안보에 심각한 위협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고 이 신문은 덧붙였다. 중국 인구는 전세계 인구의 22%에 해당하지만, 지구 전체 가용 토지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7~10%에 불과하다. 중국 국토자원부는 2007년 전체 국토의 7~10%가 오염돼있다고 발표한 바 있다.

농작물 등 식품의 수출에서 중국의 비중이 커지면서 이런 중금속 오염 문제는 전세계적으로 우려를 낳고 있는데, 미 무역대표부에 따르면 2009년 과일가공품과 채소 등 중국의 농산물 대미 수출은 29억달러로 이 분야의 세번째 수출국이었다.

강태호 기자 kankan1@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상층부터 무너진 천장, 시루떡처럼 차곡차곡 쌓였다 1.

상층부터 무너진 천장, 시루떡처럼 차곡차곡 쌓였다

‘10년째 식물인간’ 동생과 사는, 말 못하는 불안이죠 2.

‘10년째 식물인간’ 동생과 사는, 말 못하는 불안이죠

공수처→검찰→경찰…수사기관들, ‘최재형 채용 의혹’ 떠넘기나 3.

공수처→검찰→경찰…수사기관들, ‘최재형 채용 의혹’ 떠넘기나

정상 올라가던 스키장 리프트 갑자기 ‘역주행’…100여명 고립 4.

정상 올라가던 스키장 리프트 갑자기 ‘역주행’…100여명 고립

“이제 면역력마저 줄어드는 느낌…코로나 3년차, 민생 희생 끝내야죠” 5.

“이제 면역력마저 줄어드는 느낌…코로나 3년차, 민생 희생 끝내야죠”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