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의료·건강

260일 만에 백신 접종 완료자 4천만명 넘었다

등록 :2021-11-13 15:24수정 :2021-11-13 15:45

13일 낮 12시 기준 78.1%…10대 남성, 접종 72일 만에 사망
얀센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 대한 추가접종(부스터샷)이 시작된 지난 8일 오후 서울 양천구의 한 병원을 찾은 시민이 부스터샷 접종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얀센 코로나19 백신 접종자에 대한 추가접종(부스터샷)이 시작된 지난 8일 오후 서울 양천구의 한 병원을 찾은 시민이 부스터샷 접종을 받고 있다. 연합뉴스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자가 13일 오후 누적 4천만명을 넘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13일 낮 12시 기준으로 잠정 집계한 결과, 백신 접종 완료자가 모두 4008만591명이라고 밝혔다. 전체 인구 대비 78.1%가 백신 접종을 완료한 것으로, 지난 2월26일 국내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래 260일 만이다. 1차 접종 완료율은 81.7%(2195만1125명)로 집계됐다.

지난 11~13일 백신을 맞은 뒤 이상반응이 의심된다는 사망신고는 15건(누적 891건)이 새로 접수됐다. 이 가운데 지난 8월20일 백신을 접종한 10대 남성이 72일 만인 지난달 31일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백신 접종 뒤 신고된 10대 사망사례는 이번이 두 번째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2325명으로 전날보다 43명이 줄었다. 위중증 환자 수는 485명으로 지난 10일(460명) 최다 발생 뒤 나흘 연속 최다 규모로 발생했다. 사망자도 전날보다 14명 늘어난 32명이라고 방대본은 밝혔다.

김지은 기자 mirae@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별이 된 딸 핸드폰에, 2년반 기다린 ‘취업 문자’…이태원서 멈춘 꿈 1.

별이 된 딸 핸드폰에, 2년반 기다린 ‘취업 문자’…이태원서 멈춘 꿈

‘이혼’ 최태원, 현금 665억원 노소영에게 재산분할 2.

‘이혼’ 최태원, 현금 665억원 노소영에게 재산분할

한동훈, ‘청담동 술자리 의혹’ 제기 김의겸·더탐사에 10억 손배소 3.

한동훈, ‘청담동 술자리 의혹’ 제기 김의겸·더탐사에 10억 손배소

[단독] ILO 공문, ‘의견 조회’ 아닌 “결사의 자유 협약 위반” 판단 4.

[단독] ILO 공문, ‘의견 조회’ 아닌 “결사의 자유 협약 위반” 판단

이태원 희생자 ‘마약 검사’ 부검 권유한 검찰…“우리 애 두번 죽이냐” 5.

이태원 희생자 ‘마약 검사’ 부검 권유한 검찰…“우리 애 두번 죽이냐”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