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의료·건강

모더나 또 공급 차질…이달 물량 절반 밑으로 뚝

등록 :2021-08-09 21:20수정 :2021-08-10 02:10

2차 접종 간격 6주로 연장
고3 3주, 재수생 등은 4주
55∼59살(1962~1966년생) 예방접종이 시작된 지난달 26일 모더나 접종 병원의 모습. 연합뉴스
55∼59살(1962~1966년생) 예방접종이 시작된 지난달 26일 모더나 접종 병원의 모습. 연합뉴스
모더나사가 한국 정부와 8월에 공급하기로 한 코로나19 백신 850만회분 공급을 절반 이하로 줄이겠다고 통보했다. 모더나 백신 공급에 또다시 차질이 생기면서 정부는 9월까지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의 접종 간격을 3~4주에서 6주로 늘리기로 했다.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9일 오후 합동브리핑에서 “최근 모더나사에서 백신 생산 관련 실험실 문제의 여파로 8월 계획된 공급 물량인 850만회분의 절반 이하인 백신 물량이 공급될 예정임을 알려왔다”고 밝혔다. 권 장관은 이어 “모더나사는 백신 공급 문제가 전 세계적인 것이라고 설명하면서 공급 차질에 대해 우리 측에 사과하고, 한국에 약속된 물량을 공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정부는 이런 공급 지연에 대해 모더나사에 즉각 항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강도태 보건복지부 2차관을 대표로 하는 한국 공식 대표단을 미국 모더나 본사로 파견해 백신의 조속한 공급 방안을 촉구할 예정이다. 권 장관은 “범정부 백신도입 태스크 포스 팀장으로서 금번 모더나사의 백신 공급 차질로 인하여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친 것에 대해서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번 공급 차질 여파와 관련해 정부는 일단 1차 접종은 예정대로 진행하되, 2차 접종 간격을 늘려서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먼저 정부는 모더나와 화이자 등 엠아르엔에이(mRNA) 백신의 2차 접종 간격을 기존 3~4주에서 6주로 연장하기로 했다. 이 조처는 오는 16일부터 2차 접종 시기가 돌아오는 사람들에게 해당한다.

다만, 화이자 백신을 접종하는 고3 학생과 고교 교직원은 3주 간격을 유지하고, 재학생을 제외한 기타 대입 수험생은 4주 간격으로 접종해 대학수학능력시험 일정에 차질이 없도록 하기로 했다. 어린이집·유치원·초중등 교직원 등 교육·보육 종사자는 개학 시기 등을 고려해 접종 간격을 좀 더 짧은 편인 5주로 조정한다. 이번에 변경된 일정은 이번 주 중으로 대상자에게 개별 안내할 예정이다.

앞서 질병관리청 예방접종전문위원회는 “접종 간격이 화이자 3주, 모더나 백신 4주이나 백신 공급 상황, 의료기관 접종여건, 피접종자의 개인 사정 등에 따라 최대 6주 범위에서 적용할 수 있다”고 지난달 22일 결정했다. 화이자 백신은 지난달 26일 접종자부터 3주 간격이던 2차 접종 간격을 4주로 한 차례 연장했던 터다. 외국의 경우 독일은 화이자 3~6주·모더나 4~6주, 영국 화이자·모더나 8주, 캐나다 화이자·모더나 최대 16주로 접종 간격을 두고 있다.

1차 접종과 관련해선 우선 접종이 진행 중인 50대 연령층은 오는 28일까지 변경 없이 진행된다. 다만, 8월 셋째 주(16~22일)에 시행되는 접종은 수도권 지역 위탁의료기관(동네 병·의원)에선 화이자 백신, 비수도권 지역에선 모더나 백신으로 진행된다. 단, 수도권 지역이라도 모더나 백신만 접종하기로 계약한 위탁의료기관 189곳은 모더나만, 비수도권 지역이라도 화이자 백신만 접종하기로 계약한 위탁의료기관 278곳은 화이자만 접종하기로 했다. 예방접종센터는 지역과 관계없이 화이자 백신으로 접종이 진행된다. 8월 셋째 주 접종 예정자가 접종받는 백신 종류는 접종일 전에 문자메시지로 개별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질병관리청은 모더나 백신의 국내 유통 시간을 단축하기 위해 국가출하승인 절차와 동시에 백신을 접종기관에 배송하기로 했다. 일반적으로는 승인이 완료된 이후에 국내 배송이 시작되지만, 이번주부터 다음달까지 배송되는 모더나 백신은 승인절차와 동시에 배송한다. 다만 배송이 되더라도 승인이 완료되기까지는 백신 소분상자를 개봉하거나 백신을 사용할 수 없도록 한다.

김지훈 기자 watchdog@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몸도 가누지 못하는 70대 환자는 자신을 돕던 이를 추행했다 1.

몸도 가누지 못하는 70대 환자는 자신을 돕던 이를 추행했다

윤석열, 무속인 조언에 ‘신천지 압수수색’ 거부 의혹…검찰 수사 2.

윤석열, 무속인 조언에 ‘신천지 압수수색’ 거부 의혹…검찰 수사

설명절뒤 오미크론 파고 어디까지…‘3월 정상등교’도 먹구름 3.

설명절뒤 오미크론 파고 어디까지…‘3월 정상등교’도 먹구름

‘50억 클럽’ 의혹 곽상도 재소환…‘남욱 5천만원’ 수수 의혹도 조사 4.

‘50억 클럽’ 의혹 곽상도 재소환…‘남욱 5천만원’ 수수 의혹도 조사

오미크론 치명률 델타 5분의1…이달말 고위험군위주 PCR 갈듯 5.

오미크론 치명률 델타 5분의1…이달말 고위험군위주 PCR 갈듯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