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전국일반

‘이틀 연속 여학생 납치 시도’ 청주 30대 구속영장

등록 :2019-04-14 11:12

“집에 같이 가자”고 접근해 납치하려 한 혐의
청주에서 이틀 연속 여학생들을 납치하려 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 흥덕경찰서는 길 가던 여학생을 잇달아 납치하려 한 혐의(미성년자 약취유인 미수)로 ㄱ(39)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4일 밝혔다. ㄱ씨는 지난 10일 오후 5시께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에서 초등학생 ㄴ(7)양에게 “집에 같이 가자”고 접근해 납치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ㄱ씨는 전날인 지난 9일 오후 9시께도 인근 장소에서 중학생 ㄷ(13)양에게 같은 수법으로 접근했다가 ㄷ양이 “싫다”고 소리치며 달아나는 바람에 뜻을 이루지 못했다. 경찰은 “용의자를 목격했다”는 인근 상인의 신고로 출동해 ㄱ씨를 붙잡았다.

경찰에서 ㄱ씨는 “평소 다른 사람에게 말을 잘 걸지 못하는 소심한 성격이어서 대범해지기 위해 말을 붙인 것이지 납치할 의도는 없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ㄱ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추궁하는 한편, 여죄가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

박수혁 기자 psh@hani.co.kr
한겨레와 함께 걸어주세요
섬세하게 세상을 보고
용기있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초과근무수당이 뭐길래…전주시 발칵 뒤집은 ‘공익의 폭로’ 1.

초과근무수당이 뭐길래…전주시 발칵 뒤집은 ‘공익의 폭로’

마을 하천서 결국 ‘물고기 떼죽음’…쿠팡 화재 ‘간접 피해’ 커질 듯 2.

마을 하천서 결국 ‘물고기 떼죽음’…쿠팡 화재 ‘간접 피해’ 커질 듯

소방당국 “쿠팡 화재 때 스프링클러 작동 8분 지체됐다” 3.

소방당국 “쿠팡 화재 때 스프링클러 작동 8분 지체됐다”

버스 타고 무등산 나들이길…한순간에 갈린 세 친구의 운명 4.

버스 타고 무등산 나들이길…한순간에 갈린 세 친구의 운명

“학업 의욕 고취하려고”…단톡방에 ‘학년 전체 성적’ 공개한 교사 5.

“학업 의욕 고취하려고”…단톡방에 ‘학년 전체 성적’ 공개한 교사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의 마음이 번집니다
민주주의를 갈망하는 마음,
환경을 염려하는 마음,
평등을 지향하는 마음...
당신의 가치를 후원으로 얹어주세요.